메뉴

충북도, 봄 개학 대비 학교주변 어린이 기호식품 지도‧점검

URL복사

어린이 기호식품 조리․판매업소 1257개소 전수 위생 지도․점검

[푸드투데이 = 이윤서 기자] 충청북도는 봄 개학을 맞아 어린이 기호식품에 대한 안전관리와 건강한 식품구매 환경 조성을 위해 이달 8일부터 새달 12일까지 11개 시군 공무원 및 전담관리원과 함께 어린이 기호식품 지도‧점검에 나선다.

  
위생 지도‧점검 대상은 학교 주변 200m 이내 300여 개 식품안전보호구역과 학원가 및 놀이공원을 확대한 시범 어린이 보호구역 내 매점, 문방구, 분식점 등 어린이 기호식품 조리‧판매 업소 1,257여 곳이며 식품안전보호구역 시범 지정이 안 된 시군은 관내 학원가 주변 조리‧판매업소 10개소 이상 점검한다.

  
주요 점검내용은 ▲무신고 영업 및 무신고(수입 미신고)제품 판매 여부 ▲유통기한 경과 제품 사용‧조리‧보관, 진열 및 판매 여부 ▲조리시설 및 판매시설 등 위생관리 여부 ▲종사자 건강진단 및 개인위생 관리 점검 ▲정서 저해 식품 판매 여부 ▲고열량‧저영양 식품 및 고카페인 함유 식품 판매 여부 등이다.

  
위생 불량 또는 우려 식품에 대한 수거검사도 병행하며, 분식점 등 조리업소 종사자 대상으로 생활 방역 관련 위생 마스크, 앞치마 착용 독려 캠페인도 진행한다.

  
도는 지도‧점검에서 위반사항을 적발하면 바로잡을 때까지 반복 점검해 개선을 유도할 방침이고, 원산지, 건축법 등 타 법률 위반행위 정보 사항을 취득할 경우 관련 기관에 즉각 통보할 계획이다.

  
도 관계자는 “봄 개학을 맞이해 어린이들이 학교 주변이나 학원가에서 안전한 먹거리를 구매할 수 있게 점검하게 됐다.”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점검을 통해 어린이 기호식품의 건강한 구매환경을 조성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빙그레 단지 우유 신제품 ‘밀크티맛단지’ 시판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빙그레(대표 전창원)가 대표 스테디셀러 단지우유의 신제품 ‘밀크티맛단지’를 출시했다. 밀크티맛단지는 오프라인 전문점 밀크티 수준의 맛과 향을 그대로 구현한 것이 특징인 가공유 제품이다. 이를 위해 빙그레 식품연구소는 제품 개발 과정에서 70가지 이상의 홍차 향료를 테스트하여 최적의 배합비를 찾아냈다. 이렇게 엄선된 홍차 향료로 밀크티의 풍미를 극대화했으며, 원유 함량은 75%로 시중 RTD 밀크티 제품 대비 가장 높은 수준을 유지하여 부드러운 맛을 강조했다. 이번 신제품 밀크티맛단지는 국내 최대 온라인 꽃 구독서비스 기업 ‘꾸까’와의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출시된 것도 특징이다. 밀크티맛단지의 멀티패키지에 꾸까의 전문 플로리스트가 직접 엄선한 봄 시즌에 가장 어울리는 꽃인 ‘라넌큘러스’를 활용한 따스하고 화사로운 디자인을 적용했다. 오는 4월에는 빙그레와 꾸까가 공동 기획한 한정판 플라워박스도 판매될 예정이다. 빙그레 마케팅 담당자는 “밀크티맛단지는 따뜻하고 화사한 봄 시즌에 어울리는 밀크티의 맛과 향을 구현하기 위해 노력한 제품”이라며 “앞으로도 단지우유의 변신은 계속될 예정이니 소비자들의 많은 관심과 기대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