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농협, 로컬푸드직매장 내실화로 로컬푸드 가치확산 앞장

로컬푸드 공동체적·사회적 가치 지키기 위한 직매장 내실화 추진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농협(회장 이성희)은 중소농업인 소득 안정, 신선먹거리 공급, 지역사회 기여라는 로컬푸드의 가치 확산을 위해 로컬푸드직매장 활성화를 적극 추진하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로컬푸드직매장은 장거리 수송 및 다단계 유통과정을 거치지 않은 지역에서 생산하고 수확한 농산물에 대해 농업인이 직접 가격 결정, 매장진열, 재고관리 등을 수행해 판매하는 직거래 방식의 농식품 판매장이다.


농협 로컬푸드직매장은 2012년 전북 완주 용진농협의 1호점을 시작으로 지난해까지 390개소로 확대 운영함으로써 약 3만5000명의 중소농업인에게 안정적 판로를 제공하고 있다. 


또한 지역 내 생산자와 소비자의 관계 맺기를 통해 지속가능한 공동체적 가치를 구현하고,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로 지역사회에 기여하는 등 로컬푸드의 가치 확산에 주도적 역할도 수행해 왔다.


올해 농협은 이러한 로컬푸드 가치 확산의 역할을 더욱 충실히 수행하기 위해 직매장의 외향적 성장과 함께 '농업인 중심, 소비자가 공감하는 직매장 다운 직매장' 운영을 위한 내실화도 더욱 강화하여 추진할 계획이다.


농협은 로컬푸드직매장 내실화를 위해 ▲현장컨설팅·모니터링 강화, ▲소비자 홍보·참여프로그램 확대, ▲농업인 중심 로컬푸드출하회  운영, ▲지역 내 사회적경제조직과의 협력 강화 등을 실시한다.


로컬푸드 원칙에 입각한 직매장 운영을 위해 컨설팅단을 활용하여 현장 밀착형 지도·지원을 더욱 강화하고 로컬푸드 가치확산을 위한 소비자 참여 프로그램 확대와 지역민 교류 활성화를 통해 농협 로컬푸드직매장이 농업인과 소비자를 위한 직매장으로 한걸음 더 나아가도록 할 계획이다. 


또한 로컬푸드출하회 육성을 통해 지역 중소농업인 중심으로 직매장을 운영함으로써 보다 안전하고 품질 좋은‘얼굴있는 먹거리’를 제공하고 청년농업인·마을공동체와 협력을 통한 로컬푸드 출하농업인 육성과 지역사회 공헌도 지속 추진할 예정이다.


농협경제지주 장철훈 대표이사는 “그간 농협은 로컬푸드직매장을 통해 소비자에게는 신선한 지역생산 농산물을 합리적인 가격으로 제공하고, 농업인에게는 안정적인 판로를 제공해왔다”면서,“앞으로도 내실화에 더욱 최선을 다해 가치 지향적 소비문화를 선도하는 농협 로컬푸드직매장을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