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푸드TV-펫간식 클래스] 강아지 야식메뉴 '치킨세트'

URL복사

 

[푸드투데이 = 홍성욱 기자] 최근 펫푸드는 고급화.자연식이 트렌드 입니다. 사람이 먹는 식품 수준의 휴먼그레이드 사료가 대표적이죠. 그럼 간식은 어떨까요? 사랑하는 우리 댕댕이에게 아무 간식이나 먹을 순 없죠.


푸드투데이는 한국펫영양협회 이유라 대표와 함께 반려동물에게 먹는 즐거움뿐 만 아니라 건강까지 챙길 수 있는 수제간식을 만드는 시간을 총 6회에 걸쳐 마련했습니다. 


여섯번째 시간은 강아지용 야식메뉴 치킨 세트입니다.

 


오늘 만든 메뉴도 국물이나 곡물 가루를 넣지 않고 노그레인으로 만듭니다. 칼로리를 생각해서 닭가슴살 100%로 만듭니다. 노그레인 푸드이므로 닭가슴살을 구울시 수분이 나오는데 당연한 현상입니다. 치킨을 먹을때 빠질 수 없는게 치킨무죠. 유당이 제거된 우유와 한천가루, 우뭇가사리를 이용해서 치킨무를 만들어보겠습니다.


강아지 치킨 세트의 칼로리는 100g 당 136kcal 정도의 에너지 밀도를 가지고 있습니다. 식사 대용이 아닌 간식으로서의 급여량은 3kg 이하인 아이들은 약 40g 정도, 5~7kg 아이들은 약 67g, 14~16kg 아이들은 약 133g 이상, 25kg 이상 아이들은 전부 급여하면 됩니다.

 


치킨세트 : 100g 당 칼로리 약 136 kcal 


<한끼 식사대용 권장급여량>


3kg: 약40g  (간식용)
5-7kg: 약67g (간식용)
14-16kg: 133g (간식용)
25kg이상: 전부급여가능

 

치킨세트 만들기

 

주요 조리도구 :  오븐 or 에어프라이기

 

<재료>
1. 갈은 닭가슴살 200g
2. 무염황태분말 15g
3. 케일 분말 2g
4. 단호박 분말 2g
5. 달걀물 30g


<사이드 디쉬>

1. 유당제거 우유 100g
2. 한천 2g


<조리 순서 및 방법>
1. 닭가슴살 50g은 닭봉 모양으로 , 25g은 윙 모양으로 만들어 줍니다.
2. 150도로 예열한 오븐 또는 에어프라이기로 15분간 구워줍니다.
3. 한김 식힌 후 각각 달걀물을 표면에 묻혀줍니다.
4. 무염황태분말+단호박가루+케일가루를 골고루 섞어 튀김옷을 만들어 ③표면에 묻혀줍니다.
5. 120도로 예열한 오븐 또는 에어프라이기에서 10분간 구워줍니다.


<사이드 디쉬_치킨무 만들기>
1. 냄비에 유당제거 우유와 한천을 넣고 끓여줍니다.
2. 한김 식힌 후 몰드에 부어 냉장고에서 20분간 굳혀 줍니다.
3. 아이들이 먹을 한입 크기로 잘라줍니다.

 

Tip
-노그레인 푸드이므로 닭가슴살을 구울시, 수분이 나오는데 당연한 현상이에요.
-무염황태분말은 입자가 너무 고으면 아이들의 목에 걸려 켁켁될 수 있으므로 보통보다 살짝 굵게 갈아주세요.
-한천의 용해온도는 80도 이상이므로 확실히 끓여주세요.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삼양사, 편리미엄 시대 맞춤 큐원 홈메이드 비스킷믹스 3종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삼양사(대표 송자량 부사장)는 편리미엄 트렌드에 맞춘 ‘큐원 홈메이드 믹스’ 신제품 3종을 출시했다고 25일 밝혔다. 편리미엄은 편리함과 프리미엄을 합친 말로 소비자의 시간과 노력을 아껴주는 제품, 서비스를 선호하는 현상을 가리키는 신조어다. 이번에 출시한 비스킷믹스 3종은 플레인, 크림치즈맛, 버터갈릭맛 3종류로 파우치 포장으로 출시됐다. 이번 신제품은 물 또는 우유와 계란, 비스킷믹스를 섞어 반죽을 만든 후 6등분 해 약 12분간 에어프라이어로 구우면 겉은 바삭하고 속은 촉촉한 미국식 소프트 비스킷이 완성된다. 한 번에 먹기 좋은 크기로 간식, 디저트 뿐만 아니라 홈브런치, 홈파티 등 특별한 자리에도 잘 어울린다. 특히 이번 신제품 3종은 작년말 기준 대도시의 10가구 중 약 6가구가 보유하고 있을 정도로 보급이 확대된 에어프라이어를 이용해 간단히 조리할 수 있어 ‘편리미엄’을 추구하는 소비자 만족도를 높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큐원 홈메이드 비스킷믹스는 조리법이 간단할 뿐만 아니라 완성된 비스킷에 잼, 버터, 치즈 등을 토핑하거나 반죽 단계에서 추가 재료를 섞는 등 레시피 변형도 쉬워 자신만의 방식으로 조리법을 바꾸는 모디슈머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