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0 (목)

[기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철저한 예방법과 음식으로 이겨내자”

양향자 요리연구가/식공간연출학박사/푸드스타일리스트
마늘7~8통 차로 끓여 하루에 2번씩 마셔보자~

요즘 신종 코로라 바이러스로 세계인들이 떨고 있다.


직장에서도 집에서도 모든 화제가 신종바이러스이다.


어느 언론에 따르면 우한 폐렴 확진 자가 6000명 육박하고 있고 사망자만 132명이며, 깨끗하고 청정하다는 티벳트 자치구에서도 첫 의심한자가 나왔다고 보도되고 있다.


조심스럽게 우한에서 한 젊은이가 본인의 신변에 위험을 느낀다면서 이 심각한 사실을 꼭 전 세계인들에게 퍼트려 달라 호소하는 유튜브를 보면서 늦장대응에 대한 중국정부에 불만도 터져 나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 확진 자 수가 6000명에 육박, 2003년 사스(SARSㆍ중증급성호흡기증후군) 때를 넘어섰다. 무증상 감염자도 바이러스를 전파할 가능성이 있어 바이러스는 더욱 빠른 속도로 확산될 것으로 예상된다.


하지만 중국 시진핑 주석은 신종 코로라 바이러스를 악마(demon)로 규정 하면서 “중국인들은 현재 전염병에 맞서 엄숙한 투쟁을 벌이고 있다” “전염병과의 전쟁에서 반드시 승리할 것”이라고 밝혔다.


하루 빨리 신종 코로라 바이러스 전쟁에서 중국이 반드시 조기에 승리하기를 간절히 기원한다.


우리는 이 시점에서 어디에서 누구를 탓하기 보다는 지혜로운 대처가 중요하다고 생각된다. 스스로 모두가 철저한 예방책으로 더 이상 감염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길 바라며 세계인과 함께 신종 코로라 바이러스에 최선을 다해 대처를 해야 된다.
자신의 면역력을 키우기 위해 마스크는 필수 외출에 돌아오면 손을 깨끗이 씻어야하며. 기침은 옷소매에 하기 등, 작은 수칙을 꼭 지키는 실천자가 되기를 희망해본다.


무엇보다도 우리는 면역력을 길러야한다. 필수영양 성분을 골고루 섭취하는 방법 또한 중요한 일이며 무엇보다도 항암효과가 뛰어난 식재료를 수시로 섭취하는 방법도 있다. 중국 우한의 어느 아주머니는 확신 환자가족에게 마늘을 7~8통 구해 칼등으로 두드려 차를 끓이듯 끓여서 하루에 두 번 7주일 먹었더니 나았다는 이야기도 전해지고 있다.


누구의 탓을 하기 보다는 개개인의 철저한 예방책으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를 우리 모두 이겨내자.



배너
배너
배너

오피니언

더보기
[김수범의 백세건강칼럼] 소양인의 우한폐렴, 코로나19 사상체질적 예방법
아직 우한폐렴, 신종코로나바이러스(COVID19)의 공포가 계속되고 있다. 잠시 주춤하는 것 같더니 일본에서의 확진자수의 증가, 한국에서의 추가 확진자 등으로 마음이 놓이지 않는 상태다. 특별한 치료제가 없는 상태에서의 확진자수의 증가는 많은 사람을 불안하게 만든다. 현재 무엇을 해야 할까? 아직 방법이 없다. 감염이 되지 않게 하고 자신의 면역력을 길러야 한다. 언제 백신이 만들어지고 효과적으로 예방을 할 수 있는지 알 수도 없다. 또 다른 변종의 코로나바이러스가 나온다면 그때 가서도 역시 백신을 기다려야 한다. 계속되는 우한폐렴에 어떻게 대응해야 할까? 방법은 자신의 면역기능을 최대로 강화하는 수밖에 없다. 만일 우한폐렴이나 다른 새로운 전염병에 감염이 되더라도 증세에 대한 대증치료로도 살아남을 수 있어야 하기 때문이다. 우리 몸 안에 잠재되어 있는 면역기능을 활성화하는 것입니다. 내 몸에 어떤 균이 들어와도 저항하여 이길 수 있는 면역기능을 강화하는 것이다. 우한폐렴, 신종코로나바이러스(Covid 19)의 증상은 무엇인가? 의실의실 오한이 나면서 춥고 38도 이상의 고열이 나며, 마른기침. 두통, 근육통의 감기와 유사한 증세에 고열과 호흡곤란 등이 심하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