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돼지질병방제 피드백사업’ 양돈농가 만족도 ‘90%

URL복사

자부담없는 질병검사 및 효과적 돼지질병 관리에 큰 도움 … 농가 대부분 ‘사업확대’ 희망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경기도가 돼지질병 발생 최소화와 양돈농가의 생산성 향상을 도모하고자 자체사업으로 실시하고 있는 ‘돼지질병방제 피드백사업’에 대한 농가의 만족도가 90%에 달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자부담 없이도 여러 질병 검사를 실시할 수 있어 경제적으로 보탬이 되는 것은 물론 도내 양돈농가들이 효과적으로 돼지질병을 관리하는데 도움이 되면서 양돈농가들의 생산성 향상으로 이어지고 있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도는 지난해 12월2일부터 23일까지 ‘돼지질병방제 피드백사업’ 지원을 받은 도내 7개 시군 내 50개 양돈농가를 대상으로 ‘2019년 돼지질병 방제피드백 사업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응답자의 90%(매우 만족 42%/ 만족 48%)가 ‘만족한다’고 답한 것으로 집계됐다고 19일 밝혔다.


이어 ‘보통이다’는 응답은 10%로 나타났으며, ‘불만족’ 또는 ‘매우 불만족’이라고 답한 농가는 단 1곳도 없는 것으로 조사됐다.


‘만족스러운 점이 무엇인지’를 묻는 질문(복수응답 가능)에는 ‘농가 자부담 없이 여러 질병검사를 할 수 있어서 경제적으로 도움이 된다’는 응답이 60%로 가장 높은 비율을 차지했다.


이어 ‘검사결과를 농장 관리에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다’는 응답이 56%, ‘담당 전문수의사가 검사 결과를 알기 쉽게 설명해 질병 관리에 도움이 된다’는 응답이 52%로 그 뒤를 이었다.


‘보완해야할 점’에 대해 묻는 질문에는 ‘현재에 만족한다’는 응답이 64%로 가장 높은 비율을 차지했으며, ‘혈청검사 두수 또는 횟수부족’이 26%, ‘도축병변 검사 횟수부족’이 18% 등으로 대부분의 농가들이 사업이 확대되기를 바라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와 함께 실제 개선효과를 본 질병이 무엇인지를 묻는 질문에는 ‘호흡기 질병’이라는 응답이 66%로 가장 많았으며, ‘전신성 질병’이라는 응답이 52%로 그 뒤를 이었다.


특히 가장 개선효과가 높았던 질병으로 꼽힌 ‘호흡기 질병’과 ‘전신성 질병’은 앞으로 집중관리가 필요하다고 생각하는 질병에 대해 묻는 문항에서도 각각 43%와 41%를 기록하며 나란히 1‧2위를 차지, ‘돼지질병방제 피드백사업’이 양돈 농가들의 돼지질병 관리에 큰 도움이 되고 있음을 반영했다.


이처럼 사업에 대한 만족도가 높게 나타나고 있는 것은 ‘돼지질병방제 피드백사업’이 생산성 향상과 폐사율 감소 등 실제 효과로 나타나고 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실제, 지난해 초 18.74두 수준이었던 도내 양돈농가의 ‘모돈 1두당 연간출하두수’(MSY)는 지난해 말 19.23두로 0.49두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와 함께 자돈폐사율 또한 지난해 초 19.0%에서 지난해 말 11.7%로 7.3%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다.


도는 지난해 아프리카돼지열병(ASF)과 돼지유행성설사병(PED)이 발생한 점을 고려할 때 사업 효과가 뚜렷하게 나타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평가했다.


이에 도는 올해 1억8,400만원의 예산을 전액 도비로 투입, 지속적인 사업 추진을 통해 양돈 농가의 경쟁력 향상을 도모해 나갈 계획이다.
이계웅 도 동물위생시험소장은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 등의 악재 속에서도 양돈농가의 생산성이 향상되면서 사업에 대한 만족도가 높게 나타난 것으로 보인다”라며 “앞으로도 내실있는 사업 추진을 통해 농가 소득증대를 도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가 지난 2007년 ‘전국 최초’로 도입, 전액 자체예산을 투입해 추진하고 있는 ‘돼지질병 방제 피드백사업’은 ‘사육단계별 혈청검사’와 ‘도축장에 출하되는 돼지의 병변검사’ 등을 실시한 뒤 담당 전문 수의사가 검사결과를 도내 양돈농가에 안내하도록 함으로써 돼지 질병 예방을 도모하는 사업으로, 지난해 도내 8개 시군 57개 농가(4,123두)를 대상으로 실시됐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동원F&B, 바삭한 토핑 더한 식사대용 요거트 ‘덴마크 요거밀’ 3종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동원F&B(대표 김재옥)의 프리미엄 유가공 브랜드 ‘덴마크’가 식사대용으로 즐길 수 있는 토핑 요거트 ‘덴마크 요거밀 왕초코링, 왕초코볼, 카카오 그래놀라’ 등 3종을 출시했다. ‘덴마크 요거밀’ 3종은 용기가 두 칸으로 분리돼 한 쪽에는 부드러운 플레인 요거트가 들어있고다른 쪽에는 바삭한 토핑이 담겨있어 두 가지를 섞어 먹을 수 있도록 만든 토핑 요거트다. 요거트와 토핑을 쉽게 섞을 수 있도록 반으로 접히는 플립형(flip) 용기에 담았다. ‘덴마크 요거밀’ 3종은 각각 다크초코가 들어간 왕초코링, 유산균볼을 넣은 왕초코볼, 귀리로 만든 카카오 그래놀라 등이 넉넉하게 담겨 간식은 물론 식사대용으로 간편하게 즐길 수 있다. 또한 농후발효유 제품으로 유산균이 일반 발효유의 기준치보다 10배 많이 들어있어 장 건강에 도움을 줄 수 있다. 동원F&B는 2018년 요거트에 각종 통곡물을 넣어 만든 ‘덴마크 요거밀’을 출시하며 식사대용 요거트 시장의 리딩 브랜드로 자리매김했다. 올해 5월에는 요거트에 과일과 채소를 넣은 ‘덴마크 요거샐러드’를 선보였으며, 이번 토핑 요거트 신제품을 통해 식사대용 요거트 라인업을 확대했다. 동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