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2 (목)

식품

전세계가 주목하는 프로틴 식품시장, 국내서도 단백질 제품 출시 잇따라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덤벨 경제(dumbbell economy)'가 급성장하며 프로틴의 열풍이 식지 않고 이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덤벨은 무게 조정이 가능한 아령으로, 덤벨경제는 건강을 챙기고 아름다운 몸을 만들기 위해 소비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는 현상을 말한다. 이를 바탕으로 헬스장, 운동용품 관련 사업이 성장세를 보이는 가운데 식품업계에서는 단백질에 주목하고 있다.


단백질이 중요한 에너지원이며 근육 형성의 주성분인 것이 알려지며 단백질 성분이 포함된 식음료 시장이 세계적으로 확대되고 있다. 글로벌인사이트리포트에 따르면 2017년 13조 원이었던 세계 단백질 식품시장 규모가 2025년 32.8조 원으로 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 국내 소비자 역시 단백질 섭취의 중요성을 인지하기 시작하면서 단백질 함유 시리얼, 단백질 함유 음료, 단백질 건강기능식품 등 다양한 제품에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대상웰라이프는 지난 6월 마시는 고단백 균형영양식 ‘뉴케어 액티브’를 출시했다. ‘뉴케어 액티브’는 감소하는 근육에 대비해 간편하게 영양과 건강을 챙길 수 있도록 설계된 제품이다. 고단백 균형영양식 ‘뉴케어 액티브’에는 한 팩당 소고기 1인분 분량의 단백질 15g과 BCAA 2000mg이 함유돼 하루 한 팩으로 간편하게 단백질을 보충할 수 있다. 거기에 고함량의 칼슘, 비타민D, 항산화비타민을 포함한 19가지 비타민 미네랄까지 균형 있게 들어가 단백질 식품에 관심이 높아지며 바쁜 일상에서도 단백질 섭취를 중요시 생각하는 소비자의 관심을 받고 있다.


대상웰라이프의 ‘마이밀 뉴프로틴’ 역시 단백질 일일 권장량을 위한 건강기능식품으로 지난 8월 출시됐다. 글로벌 건강 키워드로 부각된 프로틴 열풍이 이어질 것으로 전망되면서, 단백질에 대한 니즈의 증가와 함께 부족한 일일 단백질 권장량을 채워 근 손실을 방지해주는 마이밀 뉴프로틴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단백질이 고함량 된 균형단백질 복합건강기능식품 ‘마이밀 뉴프로틴’은 하루 섭취량인 2포에 단백질 20g과 근육 합성에 필요한 필수아미노산 BCAA 4000mg에 비타민D, 칼슘, 항산화 비타민까지 함유돼 단백질 일일 권장량을 쉽게 채울 수 있도록 설계됐다. 


동서식품은 올해 달지 않으면서 고소한 맛과 함께 단백질과 비타민 등 다양한 영양소까지 챙길 수 있는 시리얼 ‘포스트 라이스앤 프로틴’을 출시했다. 단백질을 포함해 하루 필수 영양소를 간편하게 챙길 수 있는 건강 시리얼로 쌀로 만든 후레이크에 볶음 콩가루를 더 해 달지 않으면서 고소한 풍미를 즐길 수 있다고 한다. 1회 제공량(30g)에 우유 한 컵(200㎖)을 곁들이면 단백질(10.8g)과 함께 칼슘, 철분, 아연 및 9가지 비타민을 한 번에 섭취 가능하다.


하림은 다이어트 열풍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 ‘P+ 프로틴쉐이크’를 업그레이드해 소비자에게 새롭게 선보였다. 지난 5월 ‘단백질을 채우는 건강한 일상’이라는 컨셉으로 출시된 P+브랜드에 단백질을 더한 제품으로 닭가슴살의 고단백과 식물성 단백을 과학적으로 배합했다. 국내산 100% 닭가슴살을 바탕으로 닭가슴살 분말, 농축유청단백, 분리대두단백 등 3종의 단백질을 이용해 만들었다. 이 제품은 고소한 맛을 지닌 스틱 타입으로 남녀노소 누구나 간편하게 섭취할 수 있으며 식약처 1일 섭취 권장량의 30%가 충족되는 체중조절용 조제 식품으로 하루 한 끼 식사 대용이 가능하다.


오리온은 스포츠족을 겨냥해 계란 2개 분량의 단백질 12g을 담은 ‘닥터유 단백질바’를 지난 3월출시했다. 제품은 단백질이 풍부한 슈퍼푸드 렌틸콩과 아몬드, 땅콩 등 견과류를 넣어 영양성분을 강화해 50g 제품 한 대 만 먹어도 영양소는 물론 포만감도 든든하게 느낄 수 있다. ‘닥터유 단백질바’는 10월 매출이 출시 월 보다 약 10배 이상 상승하며 오리온 뉴트리션바 돌풍을 불러일으킨 주역으로 평가받고 있다.


롯데제과는 건강, 뷰티 상품에 관심이 높아지는 추세를 반영해 기능성에 초점을 맞춘 브랜드 ‘에스리턴’을 론칭, 고단백질 바 제품인 ‘에스리턴 프로틴 브라우니바’를 지난 10월 선보였다. 에스리턴 프로틴 브라우니바는 브라우니 형태의 단백질 바로, 요가, 헬스 등을 하면서 단백질을 보충하거나 다이어트로 식단을 조절하는 이들을 위한 제품이다. 동물성 단백질(유청단백)과 식물성 단백질(분리 대두단백)이 고루 함유돼 있다. 해당 제품의 맛은 초콜릿과 바나나 2종으로 구성돼 있다.




배너
배너

오피니언

더보기
[김수범의 백세건강칼럼] 엉덩이를 보면 건강을 알 수 있다
사람들의 걷는 뒷모습을 보면 다양하다. 관심이 없이 본다면 큰 차이를 못 느끼겠지만 자세히 보면 특이점을 많이 찾을 수 있다. 가장 먼저 눈에 뜨이는 것은 오리궁뎅이다. 뒤뚱거리며 걷는 모습을 보면 바로 알 수 있기 때문이다. 엉덩이가 뒤로 들리기 때문에 걸을 때마다 많이 흔들린다. 반면에 위로 돌면 엉덩이살이 거의 없어 볼륨이 없는 경우이다. 한쪽만 올라가 있는 경우에는 걸을 때마다 한쪽만 씰룩거린다. 한쪽 다리의 장애로 인하여 씰룩거린다면 다리의 문제이다. 그러나 다리의 장애가 없이 씰룩거리면 무언가 몸의 균형이 깨진 것이다. 왜 엉덩이가 틀어지는 것일까? 먼저 엉덩이의 균형이 깨지는 것은 하체의 영향이 많다. 즉 발, 발목, 무릎, 고관절의 영향이다. 인간은 항상 서서 다니기 때문에 중력이 몸에 작용을 한다. 먼저 발을 땅바닥에 딛고 서야하기 때문에 발의 영향을 받게 된다. 올라가면 발목, 무릎, 고관절에 영향을 주면서 마지막에 골반의 균형이 깨지는 것이다. 발의 균형에는 어떤 문제가 생길까? 맨발로 걷거나 굽이 없는 신발을 신고 편하면 문제가 적다. 그러나 굽이 높거나 신발이 꽉 조이거나 하는 경우에 발가락과 발에 영향을 주면 골반에도 영향을 준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