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국회 농해수위 국정감사, 10월 2일 농식품부로 스타트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위원장 황주홍) 국정감사가 10월 2일부터 21일까지 열린다. 


농해수위는 여야 간사회를 통해 2019년도 국정감사 일정에 대해 잠정 합의하고 농림축산식품부, 해양수산부 및 소속기관의 국정감사 계획서를 채택할 예정이다. 

20일 농해수위에 따르면 우선, 10월 2일 농림축산식품부에 대한 국정감사가 국회에서 열린다. 4일 해양수산부, 7일 농촌진흥청, 농림식품기술기획평가원, 농업기술실용화재단, 8일 농협중앙회, 농협경제지주, 농협금융지주를 대상으로 진행된다. 장소는 모두 국회에서 치르기로 했다.

이어 10일 수산업협동조합중앙회(수협은행 포함), 해양환경공단, 한국해양교통안전공단, 한국수산자원공단, 한국해양진흥공사, 한국선급, 11일 해양경찰청, 부산항만공사, 인천항만공사, 여수광양항만공사, 울산항만공사, 14일 산림청, 산림조합중앙회, 한국임업진흥원 국정감사가 국회에서 열린다.

15일 제주특별자치도 국정감사가 제주도청에서 열린다. 17일 한국마사회, 가축위생방역지원본부, 한국농어촌공사,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 농업정책보험금융원, 국가식품클러스터지원센터에 대해 감사하며 18일 농림축산식품부 및 소관기관 종합감사, 21일 해양수산부 및 소관기관 종합감사로 2019년도 국정감사가 마무리된다.

한편, 올해 국정감사에서는 국감 단골메뉴인 쌀 생산 과잉 문제부터 아프리카돼지열병 등 가축전염병, 동물복지축산농장인증제도, 스마트팜 확대에 따른 부작용, 식품산업계 수요에 맞추지 못하고 있는 국산원재료의 문제점, 실효성 없는 농촌지역의 미세먼지 대책 등이 집중 거론될 것으로 보인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피플

더보기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매일유업 셀렉스, 100% 완전단백질 ‘코어 프로틴 플러스’ 판매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매일유업(대표 김선희)이 만든 웰에이징 영양설계 전문 브랜드 '셀렉스'가 고객의 목소리를 반영해 업그레이드한 건강기능식품 ‘코어 프로틴 플러스’를 25일 공식 출시한다. 매일유업은 2018년 말 성인을 위한 맛있고 간편한 단백질 ‘셀렉스’를 출시하며 성인영양식 사업에 진출했다. 셀렉스는 출시 1년여 만에 누적매출 400억원을 돌파하며 국내 성인 단백질 시장을 개척했다는 평을 얻고 있다. 지금까지 총 150만 캔이 판매되는 동안 섭취대상, 보관방법, 성분 등 단순 문의부터 상품 제안까지 다양한 고객 의견을 반영해 업그레이드했다. ‘코어 프로틴 플러스’는 체내에서 합성되지 않아 음식물로 섭취해야 하는 9가지 필수아미노산을 모두 고르게 갖춘 완전 단백질(유청단백질, 카제인 단백질, 분리대두 단백질)로 구성했다. 또한 단백질의 질을 나타내는 ‘아미노산 스코어’가 110점 이상이다(식품의약품안전처 기준 대비 129%). ‘아미노산 스코어’는 단백질의 영양가를 그 식품에 함유된 아미노산의 질을 평가하는 방법으로 국내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는 아미노산스코어가 85점 이상이 되어야 건강기능식품으로 인정해준다. 매일유업 관계자는 “같은 단백질을 섭취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