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포토] 괴산고추축제 고추직판장 주말 맞아 소비자 북적


[푸드투데이 = 이윤서 기자] 지난 29일부터 '2019괴산고추축제'가 열리고 있는 가운데 주말을 맞아 31일 축제장을 찾은 많은 소비자들이 건고추를 사고 있다.


괴산군은 축제장 내 고추직판장에서 판매하는 고추에 한해 6kg(10근)당 1만원을 할인해 주는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6kg(10근)에 13만원(꼭지 제거는 15만원) 하는 괴산청결고추를 축제장을 직접 방문하면 12만원(꼭지 제거는 14만원)에 살 수 있다.

축제기간 중 직판장에서 판매되는 모든 고추는 괴산군수가 보증하는 품질보증서와 품질보증마크가 별도로 부착된다. 축제장에서 구입한 고추는 바로 빻아서 가져갈 수 있도록 고추방앗간도 운영된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피플

더보기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롯데칠성, 국내산 과즙 담은 칠성사이다 '복숭아'.'청귤' 시판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롯데칠성음료가 칠성사이다 출시 70년만에 처음으로 새로운 맛의 신제품 칠성사이다 ‘복숭아’ 및 ‘청귤’ 500mL 페트병을 출시했다. 칠성사이다 복숭아 및 청귤은 1950년에 선보인 칠성사이다 70주년을 기념하고, 국내 대표 탄산음료 칠성사이다에 대한 소비자의 다양한 욕구와 기대를 반영해 선보이는 제품이다. 롯데칠성음료는 국내 사이다 시장에 대한 소비자 조사와 제품 연구를 통해 기존 확장 제품인 강한 탄산 및 저칼로리 외에도 새로운 맛의 사이다를 원하는 소비자 욕구를 파악했다. 칠성사이다의 맑고 깨끗함에 짜릿한 탄산감은 그대로 유지하면서, 국내산 과일 풍미를 더한 색다른 맛을 선보이기 위해 다양한 과일로 소비자 조사를 거듭한 끝에 복숭아와 청귤을 선택했다. RTD 탄산음료 최초로 익지 않은 제주산 청귤 과즙을 사용한 칠성사이다 청귤은 오리지널 제품과 동일한 시트러스 계열의 과일을 사용해 제품 속성은 유지하면서 더욱 상큼한 맛을 살렸다. 칠성사이다 복숭아는 달콤한 맛으로 남녀노소 누구나 익숙하고 선호하는 복숭아를 활용한 제품으로 국내산 복숭아 과즙을 넣어 색다른 칠성사이다를 맛볼 수 있다. 두 제품 모두 오리지널 제품과 같은 강한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