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22 (월)

외식.프랜차이즈

한국프랜차이즈協 “롯데마트 ‘통큰 치킨’ 계속할 경우 특단의 조치 고려”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이하 협회·회장 박기영)는 대기업 롯데그룹 계열사인 롯데마트가 ‘통큰치킨’ 행사를 지속할 경우 회원사들의 롯데 계열사 제품 구매에 대한 특단의 조치를 고려하겠다고 21일 밝혔다.

협회는 26일 롯데마트 측에 “협회의 자제요청에도 불구하고 롯데 측이 행사를 계속하는데 매우 유감스럽다”고 지적하고 “원가 이하의 가격으로 치킨 시장 유통 구조를 무너뜨리는 것은 반 시장적 행태”라고 강조했다.

협회는 “대기업이 사적 이익만을 추구하면서 중소기업과의 상생 등 사회적 책임을 망각하는 것은 영세 치킨업주뿐 아니라 많은 국민들로부터 공분을 사기에 충분하다”면서 즉시 할인 행사를 중단해 줄 것을 강력히 요청했다. 

협회 관계자는 “롯데 측이 협회의 요청에 불응할 경우 1000여 회원사들과 함께 주류와 음료 등 롯데 계열사가 판매하는 제품에 대한 불매운동까지 벌여나갈 것을 고려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