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0 (수)

식품

[그래픽 뉴스] 체크슈머 증가...식품 품질 정보 획득 방법 '방송'↓ '포장지 표시'↑



[푸드투데이 = 홍성욱 기자] 하나를 고를 때도 깐깐하게~ 제품 정보를 세세하게 확인하는 소비자. 일명 '체크슈머(Check+consumer)'가 늘고 있다. 이들은 '주위사람'이나 '방송'에서 정보를 얻기 보다는 제품의 성분과 원재료를 직접 확인하고 구매하는 소비패턴을 보인다.


11일 한국농촌경제연구원의 '2018 식품소비행태조사'에 따르면 식품에 대한 품질이나 식생활 관련 정보 획득 경로 조사 결과, '주위 사람(29.6%)'이나 '방송(25.7%)'을 통해 얻는다는 응답이 높았다. 그 다음으로 '포장지 표시나 문구(14.5%)', '판매자(14.1%)', '인터넷 블로그 또는 SNS(5.8%)', '광고문구(3.0%)' 순으로 나타났다.

소비자는 대부분 주위 사람이나 방송을 통해 정보를 얻고 있으나 그 비중은 작년 대비 각각 2.6%p, 1.9%p 감소했다. 반면 포장지 표시나 문구를 통해 정보를 얻는다고 응답한 비중은 5.2%p로 가장 큰 증가율을 보였다.

여성은 ‘주위 사람(29.7%)’이나 ‘포장지 표시나 문구(14.8%)’에서, 남성은 ‘방송(26.0%)’이나 ‘인터넷 블로그(6.0%)’라고 응답한 비중이 상대적으로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방송’을 통해 식품 관련 정보를 얻는다고 응답한 성인 가구원은 주로 ‘TV 또는 라디오 뉴스 프로그램(56.9%)’을 통해 정보를 획득했다. 

한편, '2018 식품소비행태조사'는 만 18세 이상에서 만 75세 미만인 식품 주 구입자(주부)와 만 13세 이상에서 만 75세 미만인 가구원(성인, 청소년)을 대상으로 이뤄졌다.


배너
[김수범의 백세건강법] 기(氣)의 작용...명상.단전호흡 등 마음 안정 중요
백세건강을 위하여 중용한 것이 있다. 바로 기(氣)다. 기가 강하고 기순환이 잘 되어야 한다. 그런데 기를 정의하기가 쉽지는 않다. 한의학에서는 기순환을 위하여 침치료를 한다. 바로 한의학에서 침을 놓을 때 응용하는 것이 바로 12경락과 경혈을 이용하기 때문이다. 침을 놓는 것은 바로 막혀있는 기를 뚫는 것이다. 십이경락은 인체의 표면에 혈자리로 표현을 하지만 내부에는 오장육부와 다 연결이 되어 있다. 오장육부의 문제가 생기면 십이경락과 경혈에 문제가 생기게 된다. 기(氣)는 어떻게 만들어지는 것일까? 기(氣)는 음식물의 정기와 공기 중의 숨으로 들이마신 대기가 합하여 생성되며 모든 생리활동의 중요한 물질이다. 기를 풀어쓰면 기(气)와 미(米)로써 역시 음식물이 주가 된다는 의미가 포함되어 있다. 음식 속에 있는 중요한 성분과 대기중의 공기가 합쳐져서 인체의 기(氣)가 만들어 지는 것이다. 한의학에서의 기는 매우 다양한다. 한의학에서는 진기(眞氣)는 하늘의 공기와 음식물의 곡기가 합쳐져 기가 된 것으로 전신의 영양을 공급한다. 원기(元氣), 경기(經氣)라고도 표현을 한다. 여기서 천공(天空)의 기는 대기 중의 공기로 호흡을 통하여 얻어진다. 수곡(水穀)의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