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24 (월)

식품

수지VS아이린, 연말맞이 마케팅으로 애주가 공략

하이트진로.롯데주류, 새 모델 광고캠페인 진행...포스터 공개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소주업계가 수지와 아이린을 앞세워 애주가들을 공략하고 있다. 24일 업계에 따르면 하이트진로(대표 김인규) 참이슬 브랜드 모델이 기존의 아이유에서 5년만에 변경됐다. 하이트진로는 걸그룹 레드벨벳 아이린을 참이슬 브랜드 모델로 발탁하고 새로운 광고 캠페인을 함께 전개한다.




하이트진로는 참이슬의 이슬같은 깨끗함과 아이린의 다채로운 매력이 잘 어울려 모델로 발탁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또한 새로운 모델과 함께 '이슬같은 깨끗함, 참이슬' 메시지를 새롭고 참신한 방법으로 전달하고 젊은 소비자층과의 교류를 확대한다는 전략이다.
  
참이슬의 새로운 얼굴이 된 아이린은 광고 촬영은 물론 깨끗한 참이슬 브랜드 알리기에 나설 계획이다. 아이린은 "새로운 참이슬 모델이 되어 정말 기쁘다"며 "무엇보다 우리나라 대표 브랜드의 모델이 된 만큼, 브랜드 성장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하이트진로 마케팅실의 오성택 상무는 "아이린은 브랜드 평판조사 결과 가장 돋보이는 스타성을 가지고 있어 젊은 세대와의 소통 강화에 적합한 모델"이라며 "앞으로 참이슬과 아이린과 함께하는 다양한 소비자 접점에서의 활발한 활동을 기대해 달라"고 말했다.


롯데주류(대표 김태환)은 모델 수지와 함께 한 ‘처음처럼’ 신규 포스터 3종(사진)을 공개하며 마케팅을 강화화고 있다.


신규 포스터 3종은 수지의 친근하면서 부드러운 이미지를 다양한 콘셉트로 녹여내고 손글씨를 연상시키는 문구를 통해 처음처럼의 부드러움을 강조했다. 또 기존의 직사각형 형태의 포스터와 별개로 정사각형 포스터를 제작, 개인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게시하는 일상적인 사진의 느낌을 살렸다.


롯데주류 양문영 커뮤니케이션 팀장은 "'처음처럼'의 대표적인 속성인 '부드러움'을 극대화하기 위해 다양한 콘셉트의 시각적 이미지와 감성적인 문구로 구성된 포스터를 기획하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처음처럼의 모델인 ‘수지’씨와 함께 ‘처음처럼’의 부드러운 속성을 강조할 수 있는 포스터, 광고 영상, 소비자 이벤트 등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전개해 나갈 것"이라 밝혔다.

관련태그

수지  아이린  처음처럼  참이슬


배너
[기고] 정부는 원유 생산부터 최종 소비까지의 과정 투명하게 공개하라
'살충제 계란' 파동에 이어 몇몇 농가의 우유에서도 잔류허용 기준치 이상의 항생제가 발견됨에 따라 소비자 불안감이 고조되고 있다. 앞서 SBS에서 보도된 내용에 따르면 고기와 계란에 이어 우유도 금년도부터 국가 잔류물질 검사 대상으로 포함시켜 지난 7월 첫 우유 잔류물질 오염 실태조사를 진행하였고, 그 결과 농가 200곳의 원유를 대상으로 동물용 의약품, 농약, 환경 유해물질 등 67항목을 조사하여 5건의 잔류허용기준치 이상의 항생제가 발견되었다고 밝혔다. 그런 가운데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살충제 계란 파동 이후 먹거리 안전에 대해 철저한 관리를 하겠다는 밝힌 바 있으나, 연이은 식품사고 발생으로 소비자들의 불안과 축산식품에 대한 불신은 더욱 가중되고 있다. 특히 우유는 영·유아시기부터 가장 많이 섭취하는 주요 식품이며, 유치원·학교 등에서 단체급식으로 채택된 식품이기에 철저히 관리되어야 할 것이며, 잔류 항생제가 포함된 우유를 반복해서 마실 경우 항생제 내성 부작용이 생길 우려가 큰 만큼 더욱 체계적인 안전관리가 필요하다. 현재 우유 항생제 검사 시스템은 우유 업체가 목장을 돌며 원유를 모을 때 업체 소속의 수의사가 간이 검사용 키트로 조사하는 자체 검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