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07 (일)

종합

[2018 국감] 정부, 68년간 CJ대한통운에 일감몰아주기...'정부양곡 운송' 독점

최근 5년간 지급한 운송비만 1000억원… 농식품부 “타 운송업체, 조건 충족 못해”
박완준 의원 "경쟁 입찰공고 낸 적 없어, 수의계약만 고입 시장원리 배치된다"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CJ대한통운이 1950년부터 68년간 정부관리양곡 운송사업을 독점해온 것으로 드러났다. 정부가 최근 5년간 CJ대한통운에 지급한 운송비만 약 1천 억 원에 달한다. 


7일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박완주 의원(충남 천안을)이 농림축산식품부로부터 제출받은 '정부양곡 운송 계약현황' 자료에 따르면 정부는 1950년에 처음으로 현 CJ대한통운의 전신인 ‘한국미곡창고주식회사’와 정부양곡 운송계약을 체결했다. 정부의 CJ대한통운에 일감 몰아주기는 단 몇 년에 그치지 않고 무려 68년 동안 이어졌다.

CJ대한통운의 전신은 1950년 ‘한국미곡창고주식회사’로 1963년 회사명을 ‘대한통운주식회사’로 변경했다. 택배사업은 1993년부터 시작했으며 2011년부터는 CJ계열사에 편입돼 오늘날의 ‘CJ대한통운’으로 이어지고 있다.  

‘정부양곡’이란 정부가 공공비축 혹은 시장격리 등을 목적으로 민간으로부터 매입해 정부차원에서 관리하는 양곡을 말한다.  

수입쌀을 제외한 국내산 정부양곡은 전국 농촌 각지에서 일정 기간 동안 수매되며 ‘CJ대한통운’은 정부가 수매한 양곡을 그때그때 지정된 보관창고로 운송하게 된다.  지난해의 경우 정부가 수매한 정부양곡은 약 71만 톤으로, 4500여 개에 달하는 전국 창고에 나눠져 보관됐다. 



정부양곡은 ‘양곡관리법’에 따라 국기가관용, 가공용 등으로 판매되기 때문에 지자체가 판매를 대행하며 CJ대한통운은 해당 물량을 보관창고에서부터 수요처로 또다시 운송하게 된다. 지난해 정부가 판매한 정부양곡은 약 94만 톤이며 올해 6월 기준 전국에 남아있는 정부양곡 재고량은 188만 톤가량이다.  

정부양곡의 관리 주체는 국가와 지자체이지만, 보관 ‧ 수송 ‧ 가공 등 각 분야는 정부가 민간과 도급계약을 체결해 위탁하여 운영하고 있다. 하지만 그 중에서 유일하게‘수송’분야만이 단 한 개의 기업에서 반세기 넘게 독점하고 있는 실정이다.  

박 의원이 농림축산식품부로부터 제출 받은 자료에 따르면 최근 5년간 수매‧판매 등의 과정에서 발생한 정부양곡의 운송물량과 운송비는 각각 667만 5000톤, 1256억 8200만원이다. 일부 TRQ 수입쌀의 국내 첫 운송작업을 제외하면 CJ 대한통운이 최근 5년간 가져간 운송비만 약 1000억원이 넘는다.   

농림축산식품부는 CJ대한통운과의 68년간 장기 수의계약에 대해 “정부양곡 운송업무는 전국에서 동시 다발적으로 운송이 가능해야 하고 화물연대 파업이나 전시 등 비상상황 발생 시에도 긴급 운송이 가능해야한다”면서 “현 계약업체 외에 시군 단위의 전국 조직망과 쌀 운송에 대한 전문성, 적정 수량의 양곡운송 차량을 직영으로 보유한 업체가 없다”는 입장이다. 

이에 대해 박 의원은 “정부양곡의 특수성을 인정하지만 정부가 그동안 경쟁 입찰공고를 한 번도 내지 않고 수의계약만을 고집해온 것은 시장원리에 배치되는 일”이라고 지적하면서 “진입장벽이 너무 높은 것은 아닌지 계약 조건 등에 대해 농식품부가 객관적으로 검토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배너
<김수범 건강칼럼> 갱년기의 한방치료법...사상체질적으로 조절하기
이번 여름은 열대야로 고생을 많이 한 한해였다. 이제 선선한 바람이 불면서 날씨가 시원해졌지만 많은 사람들은 아직도 더워하고 있다. 왜 그럴까? 아직도 몸 안에는 열이 남아있기 때문이다. 온 몸이 더위에 열을 받았다가 날씨가 서늘해지면서 피부의 온도는 떨어지지만 내부의 열은 아직 없어지지 않았기 때문이다. 그런데 여기에 더 열 받는 사람들이 있다. 지난 무더운 여름에는 갑자기 열이 오르고 얼굴이 붉어지고 머리 아프고 잠이 안 오고 불안하고 답답해서 안절부절 못하는 중년 여성과 남성들이 많았다. 갱년기 증세 때문이다. 여성들은 40대 후반이 되면서 생리가 없어지면서 정신적 육체적인 변화가 생기기 때문이다. 갱년기란 무엇인가? 갱년기는 장년기에서 노년기로 넘어가는 중간과정으로 난소의 기능이 떨어지며 여성호르몬이 적어지고 생리가 멈추는 시기다. 40대 중후반에 주로 많이 생긴다. 한의학에서는 7x2=14세에 신장의 정력이 왕성해져 생리를 시작하고 7x7=49세에 신장이 기능이 약해져 생리가 멈춘다고 했다. 갱년기에는 어떤 증세가 나타날까? 가장 대표적인 증세는 갑자기 화와 열이 오르면서 얼굴이 붉어지고, 가슴이 답답하고, 심장이 두근거리고, 얼굴과 머리에 땀이 나

배너
배너
배너


script src="//ad.tjtune.com/cgi-bin/PelicanC.dll?impr?pageid=0A00&out=script" charset="euc-kr">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