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8 (금)

지역소식

거창군, 내년도 공공비축미곡 '운광벼.새누리벼' 선정



경상남도 거창군(군수권한대행 안상용)은 내년 공공비축미곡 매입품종으로 운광벼와 새누리벼를 선정했다고 21일 밝혔다.

군은 고품질 벼를 생산하기 위해 정부 매입 품종을 제한하지 않고 심의회를 통해 일반계 2개 품종을 결정하도록 하고 있어 지난 16일 농업기술센터에서 군, 농관원, 농민회 거창RPC, 읍면 쌀 대표 농가 등 17명이 모여 심의회를 개최해 매입품종을 결정했다. 

내년산 공공비축 매입 품종은 거창의 지역 특성상 전 지역에서 재배 가능한 조생종으로 운광벼, 중만생종으로 새누리벼가 병충해도 강하고 밥맛도 좋은 고품질 품종으로 선호도가 높아 우리 지역에 적합한 품종이라고 의견을 모았다. 

일부에서는 매입품종이 자주 변경돼 지역별 단일화가 힘들지 않겠느냐는 우려도 있었지만 대부분의 농가들이 새누리벼의 선호도가 높다는 의견이다. 

군 관계자는 "품종마다 장단점이 있어 선정에 어려움은 있었지만 점차 고품질쌀을 선호하는 소비자의 선호에 맞춰 밥맛이 우수하고 아울러 농가 경쟁력과 소득향상에 기여할만한 품종을 선정했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오피니언

더보기
[김수범의 백세건강칼럼] 소음인의 우한폐렴, 코로나19 사상체질적 예방법
갑작스런 우한폐렴, 코로나19(COVID19)의 증가로 인하여 전국적으로 공포의 분위기가 조성되고 있다. 모 종교집단의 확진자의 증가와 전국으로의 감염은 대한민국전체를 불안의 도가니에 몰아넣었다. 특별한 치료제가 없는 상태에서의 확진자수의 증가는 많은 사람을 불안하게 만든다. 현재, 무엇을 해야 할까? 아직 확실한 방법이 없는 것이 더 불안하게 만든다. 현재는 감염이 되지 않게 하고, 자신의 면역력을 길러나가는 수밖에 없다. 현재 백신이 언제 만들어지고 효과적으로 예방을 할 수 있는지 알 수 없다. 또 다른 변종의 코로나바이러스가 나온다면 똑같은 상황이 반복이 될 것이다. 계속되는 코로나바이러스에 어떻게 대응해야 할까? 방법은 자신의 면역기능을 최대로 강화하는 수밖에 없다. 만일 코로나19난 다른 새로운 전염병에 감염이 되더라도 증세에 대한 대증치료로도 살아남을 수 있어야 하기 때문이다. 우리 몸 안에 잠재되어 있는 면역기능을 활성화하는 것입니다. 내 몸에 어떤 균이 들어와도 저항하여 이길 수 있는 면역기능을 강화하는 것이다. 우한폐렴, 코로나19(Covid 19)의 증상은 무엇인가? 의실의실 오한이 나면서 춥고 38도 이상의 발열이 나며 마른기침. 두통,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