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농협경제지주, 비건표준인증원과 MOU 체결

농협 가공식품 비건 인증 판매 활성화 관련 상호 협력방안 논의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농협경제지주(농업경제대표이사 박서홍)와 비건표준인증원(원장 이인성)이 24일 농협중앙회 신관에서 농협 가공식품 비건 인증 및 판로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비건표준인증원은 2020년 설립 이후 현재까지 3000개 이상의 제품(식품, 화장품, 섬유 등)에 비건 인증을 부여하고, 다양한 유통 플랫폼과 협업해 비건 문화 확산을 위한 활동을 수행하는 기관이다.


이날 협약식에는 정창윤 농협경제지주 식품가공본부장, 이인성 비건표준인증원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하여 ▲농협 가공식품 경쟁력 강화를 위한 비건 인증 컨설팅 지원 ▲비건 제품 마케팅 활성화 등 상호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농협은 이번 업무협약을 바탕으로 비건 가공식품을 적극 발굴하고 국내․외 판로 확대를 위한 지원을 강화하는 등 비건 시장 공략에 나설 계획이다.


박서홍 대표이사는 “최근 건강한 식습관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이 높아짐에 따라 비건 제품의 수요가 증가하고 있는 추세다”라며 “이번 협약을 기반으로 농협 가공식품의 비건 시장 점유율을 확대하고 지속가능한 식품사업 기반을 구축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