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민경천 전 한우자조금위원장, 한우협회 11대 회장 당선

2024년도 대의원정기총회 개최, 한양수 부회장 연임, 감사에 임종선, 이성희 후보

[푸드투데이 = 노태영기자] 전국한우협회(회장 김삼주)는 천안 재능교육연수원에서 열린 2024년도 대의원정기총회에서 제 11대 전국한우협회장에 민경천 후보 (前 광주전남도지회장·한우자조금관리위원장)이 추대됐다고 28일 밝혔다. 

 

또한 선출 부회장에는 한양수 부회장(전북 정읍)이 당선되어 10대에 이어 연임됐으며, 감사에 임종선(경기 광주), 이성희(경북 구미) 후보가 당선됐다.

이날 대의원정기총회에서 △정기 감사보고서 △2023년도 수입·지출 예산(안) △2024년도 사업계획 및 수지·지출 예산(안) △임원 선출의 건 등을 심의·의결했다. 

 

특히 선거를 앞두고 한우산업 화합을 위하여 출마자 모두를 무투표 추대하자는 안건이 의결되어 추대됐다.

 

민경천 제11대 전국한우협회장 당선인은 “소값하락 등 어려운 시기에 한우협회가 구심점이 되어 농가 경영안정과 소값회복을 위한 소통과 화합에 최우선을 두겠다”며 “협회 도지회장과 자조금관리위원장의 경험과 함께 한우산업 발전을 위해 마지막으로 주어진 소명이라고 생각하며 사명을 다할 것”이라고 당선 소감을 전했다.

 

한편, 11대 회장단 임기는 2024년 3월 1부터 2027년 2월 28일까지 3년간이며, 감사는 2026년 2월 28일(2년)까지고 후보자 사퇴로 공석이된 선출 부회장 1인은 차기 대의원총회 시 보궐선거를 진행하며, 지명 부회장 1인은 추후 회장 당선인이 선임한다.

 

 

 

관련기사

72건의 관련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