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농식품부, 올해 2000억 이상 농식품 투자 펀드 결성

투자정보 분석 강화 등 현장 의견 수렴 채널 신설, 가동

 

[푸드투데이 = 노태영기자]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송미령, 이하 농식품부)는 제1차 농식품 모태기금(이하 모태펀드) 출자전략협의회에서 투자업계 등 현장의 목소리를 대폭 반영해 올해 모태펀드 운용계획을 수립할 계획이라고 1일 밝혔다.

 

이번 협의회에는 권재한 농식품부 농업혁신정책실장을 비롯하해 7개 주요 자(子)펀드 운용사 대표(전체 1조 6천억원 펀드 운용), 벤처투자 관련 전문가 등이 참석하여 모태펀드 운용실적을 공유하고, 올해 모태펀드 운용계획(안)에 대한 개선 필요사항과 향후 정책 방향 등을 논의했다. 

 

주요 논의 사항으로는, 그간 모태펀드 운용 과정에서 정부와 투자업계 간 정기적인 소통의 장이 필요하다는 의견을 반영하여, 모태펀드 출자 방향 등을 투자업계 등 민간과 조율하는 모태펀드 출자전략협의회를 출범하고 현장 의견수렴 절차를 정례화하기로 했다.

 

또한 모태펀드를 통해 올해 2000억원 이상의 농식품 투자 펀드를 결성해 기술 개발 등 농업 생산성 제고에 기여하거나 국내 농가와 상생하는 우수 농식품 기업에 중점 투자하기로 했다. 

 

아울러 민간자본이 농식품 산업에 원활하게 유입되는 투자 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해 그 전제조건인 산업·기업 투자정보 분석 기능(애널리스트)을 보완하는 등 공적 영역에서 투자 기반(인프라)을 강화하기로 논의했다. 

 

권재한 농식품부 농업혁신정책실장은 “출자전략협의회를 통해 투자업계 등의 소중한 의견을 적극 반영해 운용계획을 수립하고, 농식품 산업과 투자업계가 상생(win-win)할 수 있는 기반 마련에 정부가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