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KFC, 산뜻한 청량음료 ‘블루레모네이드’ 선봬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KFC가 여름 시즌을 맞아 치킨, 버거와 색다른 궁합을 자랑하는 음료 ‘블루레모네이드’를 새롭게 출시했다.

 

이번에 선보인 블루레모네이드는 청량하고 시원하게 무더위를 해소할 수 있도록 야심차게 선보인 음료다. 레몬의 상큼한 맛과 청량한 푸른 빛깔이 전하는 산뜻한 느낌으로, 치킨이나 버거와 함께 즐길 때 탄산음료나 맥주와는 또 다른 궁합과 매력을 자랑한다.

 

KFC는 신제품 출시를 기념해 블루레모네이드와 함께 즐기기에 좋은 치킨 또는 버거와 함께 구성된 ‘싹3콤보’ 3종을 할인가에 선보인다.

 

특히 트위스터는 피클머스터드와 사우전아일랜드, 페퍼마요네즈 총 3가지 소스와 양상추, 생양파 등 신선한 야채와 함께 더욱 풍성한 맛으로 새롭게 업그레이드돼, 블루레모네이드와 함께 가볍게 즐기기에 좋다.

 

KFC 관계자는 “장마와 태풍으로 습하고 더운 여름, 가까운 KFC 매장에서 시원한 블루레모네이드와 더욱 풍성한 맛으로 돌아온 트위스터를 즐기면서 무더위를 날리고 지친 입맛도 돋울 수 있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한국형 채식 즐겨요” 오뚜기X두수고방, ‘두수고방 컵밥·죽’ 8종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오뚜기가 전통 채식 레스토랑 ‘두수고방’과 함께 채식 재료만을 사용한 제품을 선보인다. 최근 건강 트렌드 확대와 레스토랑 간편식(RMR) 성장에 따라, 채식 전문점과의 협업을 통해 컵밥과 죽을 RMR로 재탄생시켜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한다는 전략이다. 오뚜기는 이번 협업을 통해, 팥, 들깨, 버섯 등 다양한 원료를 활용해 한식의 장점을 살린 한국형 채식 스타일의 ‘두수고방 컵밥(4종)·죽(4종)’ 8종을 준비했다. 경기 수원시 앨리웨이 광교에 위치한 ‘두수고방’은 사찰음식의 대가인 정관 스님 제자인 오경순 셰프가 운영하는 채식 레스토랑으로, 오뚜기 두수고방 컵밥·죽 메뉴 개발에 함께 참여하여 두수고방의 맛과 가치를 담은 제품을 만들어냈다. 우선, 두수고방 죽 4종은 ▲수수팥범벅 ▲들깨버섯죽 ▲된장보리죽 ▲흑임자죽으로, ‘수수팥범벅’은 잘 삶은 팥과 수수, 찹쌀이 어우러진 진한 고소한 맛이 일품이다. 다양한 버섯을 넣은 ‘들깨버섯죽’은 버섯만의 고유한 감칠맛을 살리고 들깨의 고소함을 더했으며, ‘된장보리죽’은 구수한 풍미의 된장 국물에 근대와 보리, 뿌리야채를 넣어 식감을 살렸다. ‘흑임자죽’은 검은깨의 고소하고 담백한 맛을 즐길 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