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음식점 100곳 중 1곳 위생법 위반

URL복사

패밀리 레스토랑.뷔페.중화요리 배달음식점 총 5306곳 점검..74곳 적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레스토랑, 배달전문점 등 음식점에 대한 위생 검사를 실시한 결과, 100곳 중 1곳이 식품위생법을 위반한 것으로 나타났다.

 

식품의약품안전처(식약처)는 패밀리 레스토랑 등 다중이용 음식점 총 5306곳을 대상으로 지난달 18일부터 22일까지 집중 점검을 실시한 결과, 식품위생법을 위반한 74곳(1.4%)을 적발해 관할 관청에 행정처분을 요청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점검은 5월 가정의 달에 가족 단위 소비자들이 즐겨 이용하는 패밀리 레스토랑, 뷔페 식당, 중화요리 배달음식점에 대해 선제적으로 위생.안전관리를 강화하기 위해 실시됐다.

 

특히 식약처는 다소비 품목 배달음식점에 대한 집중점검의 일환으로 작년 1분기 족발.보쌈, 2분기 치킨, 3분기 분식, 4분기 피자 배달음식점을 점검했으며, 이번에는 중화요리 배달음식점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주요 위반 내용은  ▲건강진단 미실시(38곳) ▲위생적 취급기준 위반(19곳) ▲시설기준 위반(6곳) ▲유통기한 경과된 원료 보관(5곳) ▲위생모 미착용(3곳) ▲접객업소 조리.관리기준 미준수(2곳) ▲영업자 준수사항 미준수(1곳) 등이다.

 

이번에 적발된 업체는 관할 관청에서 행정처분 등 조치하고 6개월 이내에 다시 점검해 개선여부를 확인할 예정이다.

 

점검과 함께 음식점에서 조리.제공하는 음식 169건을 수거해 살모넬라, 장출혈성대장균 등 식중독균을 검사한 결과, 119건은 기준.규적에 적합했다. 검사 중인 나머지 50건에 대해서는 결과에 따라 행정처분 등을 조치할 예정이다.

 

식약처 관계자는 “앞으로도 국민이 많이 소비하는 식품 등에 대한 안전관리를 지속적으로 강화하고, 고의적인 불법 행위에 대해서는 엄정하게 조치하는 등 안전한 먹거리 환경을 조성하기 위한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동인비, 자외선 차단에 홍삼 에너지 더한 ‘선 라인 3종’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정관장의 프리미엄 홍삼 화장품 브랜드 동인비에서 고기능성 선 케어 3종을 선보인다. 새롭게 출시한 선 케어 3종은 ‘선크림 멀티퍼펙션’, ‘선세럼 브라이트닝’, ‘선스틱 파워풀쉴드’로 선호하는 제형과 기능에 따라 맞춤 선택할 수 있다. ‘선크림 멀티 퍼펙션’은 자외선 차단은 물론, 피부 장벽 강화를 통해 피부 노화를 방어하고 케어하는 프리미엄 안티에이징 선크림이다. 정관장 홍삼에서 추출한 ‘조사포닌’과 ‘장벽강화농축액’을 최적으로 배합한 동인비만의 스킨케어 성분인 사포닌베일(Saponin Veil)™이 피부를 탄탄하게 보호해 준다. 차세대 제형 기술을 적용한 에센스와 크림의 하이브리드 제형으로 에센스처럼 촉촉하고 크림처럼 부드럽게 피부에 스며든다. ‘선세럼 브라이트닝’은 자연스럽고 화사한 피부톤으로 마무리하는 톤업 선세럼으로, 즉각적인 피부톤과 피부결 개선 기능을 갖췄다. 가벼운 세럼 타입으로 맑은 피부 표현이 가능해 메이크업 베이스 겸용으로 사용해도 좋다. ‘선스틱 파워풀쉴드’는 강력한 자외선과 미세먼지로부터 피부를 보호해주며 편의성과 휴대성을 높인 레포츠용 선스틱이다. 미세먼지 흡착 방지는 물론 피부 온도 상승 방지로 액티브한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