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남양유업, 대유위니아그룹과 조건부 약정 체결

URL복사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홍원식 회장이 대유위니아그룹에 주식과 경영권 매각을 추진하기로 결정했다. 단, 매각을 추진했던 사모펀드 운영사 한앤컴퍼니와의 법적 분쟁에서 이길 경우에 진행된다.

 

남양유업은 19일 위니아전자, 위니아딤채, 대유에이텍 등을 계열사로 두고 있는 대유위니아그룹과 상호 협력을 위한 이행협약을 체결했다. 홍 회장은 "한앤컴퍼니와의 법적 분쟁과 일련의 사태로 회사가 현재 불안정한 상황"이라며, "대유위니아그룹과 남양유업 경영 정상화와 주주 가치 제고를 위해 협력키로 했다"고 말했다.

 

협약은 홍 회장이 법적 분쟁에서 최종 패소할 경우 한앤코에 주식을 양도하며, 반면 홍 회장이 최종 승소할 경우 대유위니아그룹과 협약을 통해 대유위니아에 주식을 양도, 남양유업 경영권을 이전하기로 했다.

 

다만 남양유업은 MOU와 관련한 세부 사항은 밝히지 않았다. 남양유업은 "매각 협상 내용과 관련해 언론에 밝힐 수 있는 내용은 없다"고 선을 그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빕스, 설 선물세트 시판... 스테이크 라인업 강화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CJ푸드빌(대표 김찬호)이 운영하는 빕스가 임인년 설을 맞아 다양한 부위로 구성된 프리미엄 스테이크 선물세트 4종을 출시하고 사전 예약을 실시한다. 빕스는 지난해 추석, 브랜드 출범 이후 처음으로 선보인 스테이크 육류용 선물세트가 큰 호응을 얻은 점을 반영해 이번 설 선물세트 종류를 확대했다고 전했다. 특히 ‘빕스 프리미어 토마호크 세트’는 연휴 시작 전 출시 3주 만에 조기 품절되는 등 큰 인기를 얻었다. 빕스는 올해도 명절 선물 고급화 경향이 지속될 것으로 예상하고 1등급 한우 스테이크, 토마호크, 포터하우스, 우대갈비 등 최고급 부위로 선물세트를 구성했다. 올해 처음으로 선보이는 ‘빕스 프리미어 한우 스테이크 세트’는 46년 전통의 '설성목장'과 협업해 엄선된 품질의 최고급 한우를 사용했다. 무항생제, 자연방목, 웰빙사료를 사용한 1등급 한우의 등심과 채끝 부위로 구성했으며 아스파라거스, 샬롯, 미니양배추 등 가니쉬도 포함했다. 선물 시 포장 선택권을 넓히고자 세련된 패키지에 고급 보자기를 동봉해 품격을 더했다. ‘빕스 프리미어 토마호크 세트’는 갈비살, 꽃등심, 새우살을 한 번에 즐길 수 있는 도끼모양의 토마호크를 비롯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