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칠성사이다 제로, 출시 9개월만에 누적 판매 1억캔 돌파

URL복사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롯데칠성음료가 지난 1월말 출시한 깔끔한 뒷맛의 제로 칼로리 탄산음료 ‘칠성사이다 제로’가 출시 9개월여만에 누적 판매량 1억캔(250mL 환산 기준)을 돌파했다.

 

칠성사이다 제로는 1초당 약 4캔, 매달 1천만캔 이상 판매되며 출시 약 9개월만에(1월 27일~11월 7일, 총 285일 기준) 누적 판매 1억캔을 돌파하며 국내 제로 사이다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시장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월부터 9월까지 국내 소매점에서 판매된 ‘저칼로리 사이다의 시장 규모’는 약 455억원으로 전년동기(66억원)대비 590% 대폭 성장했다. 칠성사이다 제로는 같은 기간 약 280억원 매출을 달성하며 국내 저칼로리 사이다 시장에서 약 62% 시장점유율로 1등을 차지하며 해당 시장 선도 및 저변 확대에 앞장서고 있다. ‘저칼로리 탄산음료 전체 시장’은 칠성사이다 제로, 펩시 제로슈거 등 판매 호조에 따라 올해 9월까지 소매점 기준 약 1600억원 규모로 전년동기(589억원) 대비 약 172% 성장했다.

 

칠성사이다 제로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야외활동 감소와 배달음식 증가와 함께 건강을 중시하는 라이프스타일 변화에 따라 칼로리 부담없이 즐길 수 있는 탄산음료에 대한 선호도가 증가하는 점에 주목해 선보인 제품이다. 출시 초기부터 오리지널 제품 본연의 맛과 향을 그대로 살리면서 0kcal로 칼로리에 대한 부담없이 가볍게 즐길 수 있는 탄산음료로 입소문을 타며 큰 인기를 끌고 있다.

 

롯데칠성음료 관계자는 "칠성사이다 제로는 국민 탄산음료인 칠성사이다의 71년 제조 노하우를 담은 제품으로 속을 뻥 뚫어주는 청량함을 가진 오리지널의 맛과 향을 그대로 담고 제로 칼로리로 살찔 염려까지 줄여 앞으로도 꾸준한 인기가 기대된다"며, "푸드 페어링(Food Pairing)을 연계한 마케팅과 온∙오프라인 판매 채널 확대에 주력하며 제로 사이다 붐업 조성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빕스, 설 선물세트 시판... 스테이크 라인업 강화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CJ푸드빌(대표 김찬호)이 운영하는 빕스가 임인년 설을 맞아 다양한 부위로 구성된 프리미엄 스테이크 선물세트 4종을 출시하고 사전 예약을 실시한다. 빕스는 지난해 추석, 브랜드 출범 이후 처음으로 선보인 스테이크 육류용 선물세트가 큰 호응을 얻은 점을 반영해 이번 설 선물세트 종류를 확대했다고 전했다. 특히 ‘빕스 프리미어 토마호크 세트’는 연휴 시작 전 출시 3주 만에 조기 품절되는 등 큰 인기를 얻었다. 빕스는 올해도 명절 선물 고급화 경향이 지속될 것으로 예상하고 1등급 한우 스테이크, 토마호크, 포터하우스, 우대갈비 등 최고급 부위로 선물세트를 구성했다. 올해 처음으로 선보이는 ‘빕스 프리미어 한우 스테이크 세트’는 46년 전통의 '설성목장'과 협업해 엄선된 품질의 최고급 한우를 사용했다. 무항생제, 자연방목, 웰빙사료를 사용한 1등급 한우의 등심과 채끝 부위로 구성했으며 아스파라거스, 샬롯, 미니양배추 등 가니쉬도 포함했다. 선물 시 포장 선택권을 넓히고자 세련된 패키지에 고급 보자기를 동봉해 품격을 더했다. ‘빕스 프리미어 토마호크 세트’는 갈비살, 꽃등심, 새우살을 한 번에 즐길 수 있는 도끼모양의 토마호크를 비롯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