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대구첨복재단, 치매.당뇨.비만 등 최신 비임상 연구 논의

URL복사

실험동물센터 심포지엄 개최해 최신 동향 공유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이사장 양진영, 이하 재단)은 지난 9일 재단 국제회의실에서 ‘제8회 K-MEDI hub 실험동물센터 심포지엄’을 열었다.
 

재단은 14년부터 꾸준히 정기 심포지엄을 열며 재단 연구성과를 소개하고, 유관기관 우수연구자들의 연구발표를 통해 비임상 동물실험에 대한 이해와 관심을 넓히고 있다.


양진영 재단 이사장과 김길수 재단 실험동물센터장의 개회사로 시작된 심포지엄은 퇴행성 뇌질환과 대사질환의 두 가지 주제로 진행됐다.
  

퇴행성 뇌질환 분야에서는 DGIST 서진수 교수, 경북대학교 김상룡 교수, 재단 실험동물센터 김동규 박사가, 대사질환 분야는 KAIST 서재명, 경북대학교 전재한 교수, 계명대학교 임승순 교수가 연자로 초정되어 △뇌세포와 뇌기관을 통해 살펴본 알츠하이머 질환과 신경세포의 변화△당뇨병, 비만 및 신장질환 예방을 위한 미토콘드리아 연구 등 다양한 주제를 가지고 의견을 공유했다.
  

실험동물센터 김길수 센터장은 “최근 급속히 증가하고 있는 퇴행성 뇌질환과 대사질환 연구의 중요성을 일깨울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된 것 같다”고 말하며 “이번 심포지엄이 연구자들 간 훌륭한 교류의 장이 되었길 바란다”고 밝혔다.


대구첨복재단 양진영 이사장은 “재단은 다양한 심포지엄을 통해 글로벌 R&D 허브로서의 역할을 구축하고 알츠하이머 치매, 파킨슨병과 같은 퇴행성 뇌질환을 극복할 혁신신약 개발을 응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동원F&B, 만두피 황금비율 17%로 빚은 ‘양반 인생맛집 만두’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동원F&B(대표 김재옥)가 만두피를 황금비율 17%로 빚은 ‘양반 인생맛집 만두’ 2종(고기, 김치)을 출시했다. ‘양반 인생맛집 만두’ 2종은 만두피의 비율을 전체 만두의 17%까지로 줄이고 만두소를 가득 채운 프리미엄 냉동만두 제품이다. 동원F&B는 전국의 수많은 만두 맛집을 탐방해 만두피의 황금비율 17%를 개발했다. 만두피가 얇으면서도 쉽게 찢어지지 않아 식감이 쫄깃하고, 만두소를 듬뿍 넣어 풍미가 살아있는 것이 특징이다. ‘양반 인생맛집 만두’ 2종은 국산 돼지고기는 물론 양배추, 양파, 대파, 애호박, 대추 등 각종 자연재료를 큼직하게 썰어 넣어 만두소의 식감이 풍부하며, 조리 후 식감이 딱딱해지고 밀가루 맛이 날 수 있는 만두피 접합 부분(날개)을 최대한 제거해 맛이 더욱 담백하다. 만두피 자체도 밀가루와 전분을 최적의 비율로 배합해 더욱 차진 것이 특징이다. ‘양반 인생맛집 만두’는 고기 만두와 김치 만두 등 2종으로 구성됐으며, 찐만두나 군만두는 물론 만둣국, 만두전골 등 다양한 방식으로 조리할 수 있다. 또한 만두피가 얇아 에어프라이어로 조리해도 만두가 굳지 않고 속까지 촉촉하게 익어 맛있게 즐길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