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농협, 농업인 위해 6조원의 영농자금 대출금리 1%대로 인하

URL복사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농협중앙회(회장 이성희)는 창립 60주년을 맞아 코로나19 장기화와 자연재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에 대한 대대적인 금융지원을 8월 1일부터 추진한다고 28일 밝혔다.


현재 전국 농·축협에서 지원하고 있는 6조원의 영농자금대출을 올해말까지 1%대 금리로 인하하게 됨에 따라 농업인에게 300억원의 실질적인 혜택이 돌아가게 된다. 


또한 지난 3월에는 농업인 대상 총 3,000억원 한도로 '백년농업 새희망저리대출' 상품을 출시해 농업·농촌 활성화 및 농가소득 증대에 기여해 왔다. 


이재식 상호금융대표이사는 “농협 창립 60주년을 맞아 영농자금 대출금리 1%대 지원으로 코로나19로 힘겨운 시기를 견디고 있는 농업인과 함께하는 농협이 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