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온라인 쇼핑몰, 쇠고기 등급 표시 제대로 지키지 않아"

URL복사

소비자시민모임, 추석 앞두고 온라인쇼핑몰 판매 1++ 쇠고기 460개 제품 조사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지난해 12월 쇠고기 등급제 개편으로 1++ 쇠고기는 등급과 함께 마블링(근내지방도)을 표시해야 하지만 온라인 쇼핑몰에서 판매하는 1++등급 쇠고기 대부분이 마블링(근내지방도) 정보를 제공하지 않는 것으로 조사됐다.


소비자시민모임(회장 백대용)은 쇠고기 소비량이 많아지는 추석을 앞두고 지난 7일부터 11일까지 오픈마켓 및 소셜커머스와 종합몰, 식품 전문 쇼핑몰 등 온라인 쇼핑몰 12곳에서 판매하는 1++등급 쇠고기 460개 제품의 상품 정보 제공 내용을 조사 결과, 온라인 쇼핑몰 판매 1++등급 쇠고기 460개 제품 중 13.7%(63개) 만 등급과 함께 근내지방도(7, 8 또는 9) 정보를 제공하고 있었으며 86.3%(397개)는 1++등급만 표시했고 근내지방도(7, 8 또는 9) 정보를 제공하지 않고 있었다.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상품 등의 정보제공에 관한 고시'에서는 통신판매사업자는 축산물을 판매하는 경우 축산법에 따른 등급 표시를 제공해야 한다. 지난해 12월 1일 쇠고기 등급 체계 개편으로 1++ 등급에 해당하는 마블링(근내 지방) 함량이 낮아짐에 따라 소비자들이 지방 함량을 확인하고 선택할 수 있도록 1++등급 쇠고기에는 근내지방도(7, 8, 9)를 등급과 함께 표시하도록 했다. 하지만 이번 조사 결과 대부분의 온라인 쇼핑몰에서는 이를 제공하지 않고 있었다. 


특히 1++ 등급 쇠고기라도 마블링(근내지방도)에 따라 마블링에 따른 맛과 가격 차이가 발생할 수 있는 만큼 마블링(근내지방도) 정보 제공이 필요하다.


소비자시민모임 관계자는 "정부가 지난 해 12월 1일부터 1++ 쇠고기 등급 뒤에 마블링(근내지방도)을 함께 표시하도록 하고 있지만, 정작 소비량이 증가하고 있는 온라인 쇼핑몰에서는 이를 준수하고 있지 않고 있어 사각지대가 발생하고 있다"고 지적하고 "온라인 쇼핑몰에서는 소비자들이 1++ 등급 쇠고기 구입 시 지방 함량을 확인하고 선택할 수 있도록 등급과 함께 마블링(근내지방도) 정보를 제공하도록 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정부는 온라인 쇼핑몰도 쇠고기 등급 체계 개편에 따른 표시 기준에 따라 상품 정보를 제공할 수 있도록 홍보와 등급 정보에 대한 모니터링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오뚜기, 진짬뽕과 만두의 환상적인 만남 ‘진짬뽕만두’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오뚜기(대표 이강훈)가 매콤하고 개운한 진짬뽕의 진한 맛을 만두에 더한 ‘진짬뽕만두’를 출시했다. ‘진짬뽕만두’는 오뚜기의 스테디셀러 제품인 ‘진짬뽕’의 맛을 통째로 만두에 넣은 제품이다. 진짬뽕의 화끈하고 매콤한 불맛과 개운하면서도 진한 맛을 만두로 구현했다. ‘진짬뽕만두’는 돼지고기와 오징어, 다양한 채소 등 짬뽕에 들어가는 원재료를 그대로 사용하였다. 2가지의 고춧가루를 사용하여 기분 좋은 매콤한 맛을 내는 것이 특징이며, 화끈한 불맛과 진한 해물맛도 살렸다. 진공 반죽을 사용하여 부드럽고 쫄깃한 만두피에 양배추, 양파, 부추, 대파, 죽순 등 다양한 채소를 넣어 만두의 풍부한 식감과 부드럽고 촉촉한 맛을 살렸다. ‘진짬뽕만두’는 진공 반죽한 피를 사용하여 찜기에 찌면 부드럽고 군만두로 튀기면 더욱 바삭하다. 에어프라이어로 조리가 가능해 더욱 편리한 제품이다. 오뚜기 관계자는 "진짬뽕의 화끈한 불맛과 진하고 개운한 맛을 살린 ‘진짬뽕만두’를 출시했다”며, “진짬뽕의 맛과 함께 풍부한 재료로 꽉 채워 더욱 맛있는 만두”라고 말했다. ‘진짬뽕만두’는 롯데마트에서 구매 가능하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