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식품진흥원, 경상대학교와 산학 연계 업무협약 체결

URL복사

식품산업 발전을 위한 인재양성 및 기술지원에 상호 협력 약속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한국식품산업클러스터진흥원(이사장 윤태진, 이하‘식품진흥원’)는 6일 경상대학교(총장 권순기, 이하 경상대)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식은 경남 진주에 위치한 경상대학교 본부에서 진행됬으며 식품진흥원의 윤태진 이사장과 경상대의 권순기 총장 등 양 기관 핵심관계자들이 모두 참석했다.
 

국내 식품산업의 발전을 위해 이뤄진 이번 업무협약은 양 기관의 역량과 인프라를 활용하여 식품산업 인재양성과 식품기업의 기술개발에 주력할 예정이다.  
 

세부 협약 내용은 ▲ 교육, 연수, 현장실습, 인턴십 등 다영한 교류 프로그램의 개발 및 공동진행 ▲ 학생의 취업 및 창업에 대한 협조 및 지원 ▲ 교수 현장 연수, 기술지도 및 경영자문 ▲ 학술 및 기술 정보, R&BD, 연수 프로그램의 공동연구 및 개발 등이다.
 

식품진흥원는 이번 협약이 전국단위의 식품기업 기술지원과 인력교류 위한 교두보를 마련하는 계기가 됐다고 밝혔다.
 

특히 경상대의 농생명과학분야는 대학의 3대 특성화 분야 중 하나로 우수한 연구실적을 가지고 있으며, 앞으로 현장중심의 산학협력으로 농생명 자원의 부가가치 창출과 식품혁신을 위해 긴밀히 협력할 예정이다.
 

윤태진 식품진흥원 이사장은 “양 기관이 힘을 합쳐 식품기업의 기술지원과 우수한 인재양성 등에 협력해 상호 공동 발전을 이뤄나가겠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오뚜기, 언제 어디서든 가볍게 즐기는 파스타 한 그릇 ‘파스타 인’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오뚜기(대표 이강훈)가 맛있는 파스타를 언제 어디서든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파스타 인’ 2종을 출시했다. ‘파스타 인’은 기존 파스타 라면이 아닌 튀기지 않은 건조 푸실리로 실제 파스타와 같은 식감을 자랑하는 리얼 파스타 제품이다. ‘파스타 인’의 면은 나선형 파스타의 형태인 ‘푸실리’를 사용하여 소스는 많이 묻어나고 더욱 탱탱한 파스타의 식감을 살렸다. 듀럼 밀 세몰리나 프리미엄 파스타를 사용하여 뜨거운 물만 부으면 5분만에 레스토랑에서 먹던 맛과 식감을 느낄 수 있다. ‘파스타 인 까르보나라’는 부드럽고 풍부한 크림 맛의 파스타를 간편하게 맛볼 수 있는 제품이다. 고급스러운 이탈리아의 대표 크림파스타인 까르보나라를 뜨거운 물만 더해 간편하게 즐길 수 있다. ‘파스타 인 머쉬룸 크림’은 버섯의 진한 향이 듬뿍 밴 버섯 크림 파스타로 버섯건조분말, 양송이분, 표고버섯엑기스분말이 들어있어 깊은 버섯의 향이 특징이다. 전자레인지나 별도 조리 필요 없이 뜨거운 물만 부으면 조리가 가능해 캠핑, 등산 등 언제 어디서든 간편하게 파스타를 즐길 수 있다. 오뚜기관계자는 "언제어디서든 간편하게 고급 파스타를 즐길 수 있는 ‘파스타 인’ 2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