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식약처, 위생용품 자가품질 검사 효율화 추진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위생용품 제조업체 등이 자가품질 검사를 제품의 안전성과 밀접한 위해성분 위주로 실시할 수 있도록 하는 등의 내용을 담은 '위생용품 자가품질 검사항목 및 세부사항 지정' 고시 제정안을 8일 행정예고 한다고 밝혔다.

   
이번 제정안의 주요내용은 위생용품 자가품질 검사 시 성상‧수분 등 위해도가 낮거나 제조공정 중 소실되어 최종제품에서 검출되지 않는 성분에 대한 검사를 생략할 수 있고 이미 다른 제조업체가 검사한 제품을 소분‧판매만 하는 경우는 미생물 등 주요사항만 검사할 수 있도록 개선된다.
    
식약처는 이번 고시 제정을 통해 위생용품 제조업체 등이 반드시 필요한 안전관리는 실시하면서도 효율성이 높아져 경제적 부담을 덜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하며, 앞으로도 위생용품 안전관리와 관련한 규제는 개선 노력을 지속해 갈 것이라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