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몸에 좋은 전통주로 홈술, 혼술 어떠세요?

aT, 4월 한 달간 네이버 쇼핑몰서 전통주 기획판매전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코로나19로 지역축제가 잇따라 취소되면서 오프라인 판매의존도가 높은 소규모 지역양조장들이 존폐위기에 놓일 정도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이들 양조장을 돕기 위한 온라인 판촉전이 대대적으로 진행된다.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는 4월 한 달간 네이버와 공동으로 ‘전통주 응원 페이백 이벤트’를 진행한다.

네이버쇼핑몰을 통해 전국 200여 양조장에서 빚은 500여 가지 전통주가 기획판매되며, 해당 기획전에 포함된 전통주를 4월 안에 구매하는 고객들은 구매금액의 5%를 네이버페이 포인트로 돌려받을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네이버쇼핑 전통주윈도(shopping.naver.com/fresh)’나 전통주통합포털사이트 ‘더술닷컴(thesool.com)’을 통해서도 확인할 수 있다.

aT는 사회적 거리두기로 각 가정에서 홈술, 혼술 등 새로운 트렌드가 유행하고 있는 요즘, 이번 기획전을 통해 소비자들은 다양한 전통주를 저렴한 가격에 구매할 수 있고, 지역의 소규모 양조장들은 우수한 제품을 집중 홍보하고 판로를 확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병호 aT 사장은 “이번 온라인 기획전은 우리 전통주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한 중요한 기회”라면서, “소비자들이 가정에서 적당히 전통주를 즐긴다면 지역양조장에게 큰 응원의 힘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피플

더보기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롯데칠성, 국내산 과즙 담은 칠성사이다 '복숭아'.'청귤' 시판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롯데칠성음료가 칠성사이다 출시 70년만에 처음으로 새로운 맛의 신제품 칠성사이다 ‘복숭아’ 및 ‘청귤’ 500mL 페트병을 출시했다. 칠성사이다 복숭아 및 청귤은 1950년에 선보인 칠성사이다 70주년을 기념하고, 국내 대표 탄산음료 칠성사이다에 대한 소비자의 다양한 욕구와 기대를 반영해 선보이는 제품이다. 롯데칠성음료는 국내 사이다 시장에 대한 소비자 조사와 제품 연구를 통해 기존 확장 제품인 강한 탄산 및 저칼로리 외에도 새로운 맛의 사이다를 원하는 소비자 욕구를 파악했다. 칠성사이다의 맑고 깨끗함에 짜릿한 탄산감은 그대로 유지하면서, 국내산 과일 풍미를 더한 색다른 맛을 선보이기 위해 다양한 과일로 소비자 조사를 거듭한 끝에 복숭아와 청귤을 선택했다. RTD 탄산음료 최초로 익지 않은 제주산 청귤 과즙을 사용한 칠성사이다 청귤은 오리지널 제품과 동일한 시트러스 계열의 과일을 사용해 제품 속성은 유지하면서 더욱 상큼한 맛을 살렸다. 칠성사이다 복숭아는 달콤한 맛으로 남녀노소 누구나 익숙하고 선호하는 복숭아를 활용한 제품으로 국내산 복숭아 과즙을 넣어 색다른 칠성사이다를 맛볼 수 있다. 두 제품 모두 오리지널 제품과 같은 강한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