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코로나19로 국제식품규격 회의도 잠정 중단

식약처, 3월 국제식품규격위원회 뉴스레터 발간 통해 정보제공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국제식품규격위원회(이하 ‘코덱스’) 사무국이 지난 13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올 상반기 개최 예정이던 각 분과회의를 연기 혹은 취소함에 따라 우리나라도 국제식품규격 회의를 잠정 중단하기로 했다고 19일 밝혔다.


국제식품규격위원회(CODEX Alimentarius)는 188개국이 회원국으로 가입하고 219개 국제기구 관여하는 국제연합(UN) 산하 기구로서 식품 안전 및 국가 간 원활한 교역을 위한 국제기준을 마련한다.

이번 조치는 세계보건기구(WHO)의 코로나19와 관련 ‘팬데믹(세계적 대유행)’ 선언과 함께 지난 며칠 새 몇몇 서구 국가와 중동국가의 코로나19 감염 확산에 따른 안전조치 일환으로 추진됐다.

한편, 식약처는 매월 ▲코덱스 특성 및 역할 소개 ▲주요 이슈 ▲개최 예정 분과회의에서 논의할 의제 소개 ▲학계 및 업체 등의 의견 개진 요청 공지 등의 내용을 담은 ‘뉴스레터’를 발간하고 있다.  
 
3월에 발간하는 뉴스레터에는 코덱스 분과회의 개최를 비롯해서 코로나19 관련 추가적인 조치 사항을 수록할 예정이다.

식약처는 "앞으로도 국제식품규격 정립 과정에서 국내 식품업체·협회·학회 등 기준․규격을 실천하는 현장의 목소리를 보다 적극적으로 반영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대상웰라이프, 당뇨 환자 위한 균형영양식 ‘뉴케어 당플랜’ 리뉴얼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대상웰라이프가 프리미엄 당뇨 환자용 균형영양식인 ‘뉴케어 당플랜’을 리뉴얼 출시했다. ‘뉴케어 당플랜’은 대상웰라이프의 균형영양식 국내 판매 1위 브랜드 ‘뉴케어’의 대표 품목으로 당뇨 환자는 물론 혈당이 높아 당 함량을 신경 써야 하는 이들을 위한 균형영양식이다. 2015년 출시돼 소비자에게 많은 관심을 받아왔다. 대상웰라이프는 당뇨 환자를 위한 영양 성분과 맛을 강화하기 위해 제품 리뉴얼을 진행했다. 리뉴얼된 ‘뉴케어 당플랜’은 기존 제품 대비 탄수화물 함량을 줄여 이전 제품과 비교해 탄수화물이 8% 적게 함유됐다. 또한 최근 제작 공정에 신규설비를 도입해 더욱 깔끔하고 부드러워진 맛을 구현했다. 더불어 소비자가 쉽게 제품 정보를 얻을 수 있도록 가독성을 고려한 제품 디자인을 선보였다. ‘뉴케어 당플랜’은 일반 음식 섭취에 제한이 많은 당뇨 환자를 위해 체계적인 영양 설계를 기반으로 맛있게 만든 것이 특징이다. 당뇨 환자들이 식단 관리에 맞춰 영양분을 섭취할 수 있도록 당 함유량이 0%이며 설탕 대신에 알룰로스를 이용해 건강한 단맛을 느낄 수 있다. 1일 영양성분 기준치 대비 8%의 낮은 나트륨 함량과 1일 영양성분 기준치 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