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푸드투데이 창간 18주년 축사] 정운천 의원 "식품인과 생사고락 같이하는 전문매체 되길"

URL복사
안녕하십니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미래한국당 국회의원 정운천입니다.

대한민국의 식품업을 대표하는 언론매체인 ‘푸드투데이’의 창간 18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리며, 푸드투데이 황창연 발행인(대표)님을 비롯한 모든 관계자 여러분의 노고에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현재 식품 업계에 6차 산업혁명의 바람이 거세게 불고 있습니다. 농작물이 생산되어 식품으로 가공되고, 포장, 판매은 물론 관광까지 한 번에 이루어지는 세상으로 변화했습니다. 이 흐름에 맞춰 혜안을 가진 전문매체 푸드투데이는 소비자들이 식품계의 변화 트렌드에 맞추기 위해 정확하고 신속하게 정보를 전달하고 있으며, 우리나라 농식품업이 올바르게 성장할 수 있는 자양분이 되어주시고 계십니다.

또한 지난 18년의 시간 동안 푸드투데이는 잘못된 식품산업 정책을 바로잡는 첨병으로서 정론직필의 언론매체로 거듭났습니다. 앞으로도 농식품업을 가장 먼저 소개하고 식품인들을 대변하는 식품전문 언론지로서의 역할을 계속해 주시기 바랍니다. 아울러 19년, 20년이 흘러도 변함없이 대한민국 농가와 식품인의 눈과 귀가 되어 식품인들과 생사고락을 같이하는 전문매체가 주셨으면 합니다.

저 또한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위원으로서, 또 해남 땅끝마을에서 참다래와 고구마를 키워 온 대한민국 농식품인의 한사람으로서 대한민국 농식품업 발전을 위해 푸드투데이와 함께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다시 한 번 푸드투데이의 창간 18주년을 축하드리며, 푸드투데이가 농식품 분야의 확고한 전문지로 거듭나 독자들에게 사랑받는 언론매체로 우뚝 서길 진심으로 응원합니다. 독자 여러분들의 가내에 건강과 행복을 기원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CJ제일제당, ‘해찬들 그대로 끓여먹는 된장찌개 양념’ 3종 리뉴얼 시판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CJ제일제당이 손쉽게 된장찌개를 만들 수 있는 ‘해찬들 그대로 끓여먹는 된장찌개 양념’ 3종을 리뉴얼해 선보였다. CJ제일제당은 최근 ‘집밥’ 수요 확대에 맞춰 ‘더욱 맛있고 간편한 요리’를 돕는다는 점에 주안점을 두고 리뉴얼을 단행했다. 특히, 맛과 품질을 한층 더 끌어올리기 위해 해물·고기 육수 원료들이 잘 어우러지는 배합비에 보다 집중했다. 제품 상단에는 요리법을 직접 표기해 직관적으로 숙지하고 쉽게 요리할 수 있도록 디자인을 바꿨다. 이번 리뉴얼 제품은 ‘라면만큼 쉬운 된장찌개’를 콘셉트로 한 ‘바지락 꽃게’, ‘차돌’, ‘청양초’ 등 3종이다. 따로 육수를 우려내거나 별도 양념 필요 없이 물에 풀고 두부, 채소 등 기호에 맞는 재료를 넣고 끓이면 간편하게 완성할 수 있다. ‘해찬들 그대로 끓여먹는 바지락 꽃게 된장찌개 양념’은 바지락, 게, 새우 등으로 맛을 낸 해물 육수와 각종 양념으로 시원하면서도 깔끔한 해물의 진한 풍미가 특징이다. ‘해찬들 그대로 끓여먹는 차돌 된장찌개 양념’은 된장과 어울리는 ‘차돌양지’를 활용해 깊고 진한 된장 고유의 맛과 풍부한 고기 향이 어우러져 고소함이 일품이다. ‘해찬들 그대로 끓여먹는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