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1 (수)

외식.프랜차이즈

CJ푸드빌 제일제면소, 달래와 고기구이 올린 봄 별미국수 2종 선봬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CJ푸드빌이 운영하는 별미국수 전문점 제일제면소가 다가오는 봄을 맞이해 입맛을 돋우는 봄 신메뉴를 출시한다.


이번 신메뉴 콘셉트는 ‘봄을 부르는 별미국수’다. ‘얼큰 달래 고기국수’는 얼큰한 사골 육수에 달콤 짭조름한 직화 고기구이를 듬뿍 올려 즐기는 별미 국수다. 향긋한 제철 달래와 매콤한 청양고추가 감칠맛을 더해준다.


‘고기구이 마라비빔면’은 매콤하고 얼얼한 마라 소스와 불향 가득한 고기구이가 조화롭게 어울린다. 고명으로 올라간 수란을 터뜨려 마라 소스와 골고루 비비고 소면, 고기, 파를 돌돌 말아서 즐기기 좋다.


신메뉴 별미국수 2종은 배달이 가능해 집, 회사 등 어디서든 즐길 수 있다. 면과 육수,  소스를 별도로 포장해 불지 않고 꼬들꼬들한 면에 손쉽게 육수와 소스를 부어 먹으면 된다.
 
면과 함께 선택해 든든하게 즐길 수 있는 ‘별미 곁들임’ 메뉴 3종도 출시한다. ‘녹두전’은 녹두, 김치, 숙주, 돼지고기, 양파 등으로 만든 반죽으로 노릇하게 부쳤다. ‘직화 고기구이’는 간장 소스로 양념하고 직화로 구워 불향 가득한 맛이 특징이다. 촉촉하게 삶은 돼지고기에 특제 마늘 소스를 올린 ‘마늘 보쌈’도 선보인다. ‘녹두전’과 ‘직화 고기구이’는 단품 요리로 주문해 여럿이 푸짐하게 즐길 수 있다.


한편, 일부 매장에서는 (여의도IFC, 서울스퀘어, 제일제당센터) 프리미엄 별미국수를 만날 수 있다. ‘眞 육회 비빔국수’는 풍성하게 올린 달래, 참나물과 신선한 와규 육회를 특제 고추장 소스와 비벼 먹는 비빔 국수다.


제일제면소 관계자는 “다가오는 봄 입맛을 돋울 수 있도록 제철 나물 달래와 풍성한 고기 고명을 올린 별미국수를 선보인다”며 “정성스럽게 준비한 국수 한 그릇으로 입맛을 깨워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오피니언

더보기
<김진수 칼럼> 코로나19와 데카메론
시골을 배경으로 놀고 있는 손자의 동영상이 카카오 톡에 떴다. 거기가 어디냐고 물으니까 사돈이 사는 장호원 산골짜기 집이라고 한다. 수원에 있는 손자를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하게 지키기 위해 며느리가 친정으로 데려갔다고 한다. 갑자기 어릴 적 어머니와 할아버지 생각이 떠올랐다. 6.25 전쟁 시 우리 고향까지 점령한 북한군은 마을에 인민위원회를 조직하고 모두가 평등하게 잘 사는 세상을 만든다며 남한 사회를 북한체제로 바꾸고 있을 때였다. 당시 아버지는 경찰이고 삼촌은 군대에 갔다는 이유로 할아버지는 총살당할 날짜를 기다리고 있었다. 나는 갓 태어나 가계를 이을 유일한 핏줄로 할아버지는 나와 어머니를 깊은 산 속으로 피신시켰다. 당시 죽음을 앞 둔 할아버지나 스무 살 남짓한 어머니의 전쟁에 대한 심경은 어땠을까? 아들내외가 코로나로부터 자식을 지키기 위한 마음 씀씀이가 너무 고마웠다. 전쟁이든 질병이든 인간은 생명을 위협당하면 살기 위해서 자구책을 구하기 마련이다. 인간은 살아가면서 가끔 위기에 부닥치는데 위기를 모면하기도 하고 아니면 많은 피해를 입게 된다. 불행하게도 전쟁과 질병 등의 재난은 생사가 달린 문제인데도 개인으로서는 벗어날 별 뾰족한 수단이 없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