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17 (월)

종합

봄 향기 따라 냉이 캐러 농협안성팜랜드로 가자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농협(회장 이성희) 경제지주 안성팜랜드는 내달 22일까지 도시민에게 안성팜랜드의 넓은 목초지에서 자란 유기농 냉이를 직접 캐며 다가오는 봄을 만끽할 수 있는 냉이를 캐 봄! 먹어 봄! 놀아 봄! 행사를 진행한다고 14일 밝혔다.


냉이를 캐 봄! 체험행사는 행사 기간 중 팜랜드를 이용하시는 고객들은 현장에서 호미를 대여하여 직접 냉이를 캐는 체험을 할 수 있으며 캔 냉이는 안성팜랜드에서 제공한 봉투에 담아갈 수 있다.


먹어 봄!은 냉이밭 인근 식당가의 <팜푸드코트>에서 팜랜드에서 특별히 준비한 나른한 봄날의 춘곤증을 이겨낼 수 있는 냉이 메뉴를 한정 판매한다.


놀아 봄!은 냉이캐기 체험 외에도 △가축놀이자랑 △도그쇼 △체험승마 △낙농체험 △공예체험 △먹이주기 등 보고 즐길 거리를 제공한다.


농협안성팜랜드 이일규 분사장은 “사랑하는 이들과 함께 봄향기를 따라 안성팜랜드의 싱그러운 봄의 기운을 가득 담아가길 바란다”고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오피니언

더보기
[김수범의 백세건강칼럼] 소양인의 우한폐렴, 코로나19 사상체질적 예방법
아직 우한폐렴, 신종코로나바이러스(COVID19)의 공포가 계속되고 있다. 잠시 주춤하는 것 같더니 일본에서의 확진자수의 증가, 한국에서의 추가 확진자 등으로 마음이 놓이지 않는 상태다. 특별한 치료제가 없는 상태에서의 확진자수의 증가는 많은 사람을 불안하게 만든다. 현재 무엇을 해야 할까? 아직 방법이 없다. 감염이 되지 않게 하고 자신의 면역력을 길러야 한다. 언제 백신이 만들어지고 효과적으로 예방을 할 수 있는지 알 수도 없다. 또 다른 변종의 코로나바이러스가 나온다면 그때 가서도 역시 백신을 기다려야 한다. 계속되는 우한폐렴에 어떻게 대응해야 할까? 방법은 자신의 면역기능을 최대로 강화하는 수밖에 없다. 만일 우한폐렴이나 다른 새로운 전염병에 감염이 되더라도 증세에 대한 대증치료로도 살아남을 수 있어야 하기 때문이다. 우리 몸 안에 잠재되어 있는 면역기능을 활성화하는 것입니다. 내 몸에 어떤 균이 들어와도 저항하여 이길 수 있는 면역기능을 강화하는 것이다. 우한폐렴, 신종코로나바이러스(Covid 19)의 증상은 무엇인가? 의실의실 오한이 나면서 춥고 38도 이상의 고열이 나며, 마른기침. 두통, 근육통의 감기와 유사한 증세에 고열과 호흡곤란 등이 심하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