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17 (월)

신상품

한국암웨이, 뉴트리건면 소고기버섯탕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한국암웨이(대표 배수정)가 얼큰한 국물과 쫄깃한 면이 어우러져 입맛을 돋우는 ‘뉴트리건면 소고기버섯탕’을 13일 출시한다.

 
뉴트리건면 소고기버섯탕은 바람으로 말린 면을 사용해 쫄깃한 식감과 깔끔한 뒷맛을 자랑한다. 바람으로 말린 면은 기름에 튀긴 유탕면에 비해 칼로리와 포화지방 함량은 낮고, 깔끔하면서도 담백한 맛이 특징이다.


뉴트리건면 소고기버섯탕의 국물은 얼큰한 국물 맛을 선호하는 라면 소비자의 취향을 고려한 것으로, 진하게 우려낸 소고기 국물에 뉴트리건면만의 비법양념을 더해 특유의 얼큰한 맛을 자랑한다.  또 큼직한 파와 버섯 건더기는 뉴트리건면의 맛을 더 풍부하게 만든다.


한국암웨이는 문화예술 후원 활동의 일환으로 지난 2014년부터 라면 브랜드 ‘뉴트리’의 패키지 디자인에 신진작가의 작품을 적용해 작가와 작품을 소개하고 있다. 이번 신제품에도 한혜원 작가의 작품 <Stage of Mind #1>을 포장지에 적용해 신진작가 후원을 이어가는 동시에 제품만의 독특한 아이덴티티를 구축했다.


한국암웨이 신은자 최고마케팅책임자(CMO)는 “이번 제품은 편리하면서도 고급스러운 맛을 찾는 밀레니얼 세대의 ‘편리미엄’ 트렌드를 겨냥한 프리미엄 라면”이라며, “엄선된 식재료와 기술력으로 완성한 뉴트리건면으로 많은 분들이 따뜻한 즐거움을 나누길 바란다”고 말했다.


신제품 뉴트리건면 소고기버섯탕은 오는 13일부터 2만3200원(16개입)에 판매될 예정이다.



배너
배너
배너

오피니언

더보기
[김수범의 백세건강칼럼] 소양인의 우한폐렴, 코로나19 사상체질적 예방법
아직 우한폐렴, 신종코로나바이러스(COVID19)의 공포가 계속되고 있다. 잠시 주춤하는 것 같더니 일본에서의 확진자수의 증가, 한국에서의 추가 확진자 등으로 마음이 놓이지 않는 상태다. 특별한 치료제가 없는 상태에서의 확진자수의 증가는 많은 사람을 불안하게 만든다. 현재 무엇을 해야 할까? 아직 방법이 없다. 감염이 되지 않게 하고 자신의 면역력을 길러야 한다. 언제 백신이 만들어지고 효과적으로 예방을 할 수 있는지 알 수도 없다. 또 다른 변종의 코로나바이러스가 나온다면 그때 가서도 역시 백신을 기다려야 한다. 계속되는 우한폐렴에 어떻게 대응해야 할까? 방법은 자신의 면역기능을 최대로 강화하는 수밖에 없다. 만일 우한폐렴이나 다른 새로운 전염병에 감염이 되더라도 증세에 대한 대증치료로도 살아남을 수 있어야 하기 때문이다. 우리 몸 안에 잠재되어 있는 면역기능을 활성화하는 것입니다. 내 몸에 어떤 균이 들어와도 저항하여 이길 수 있는 면역기능을 강화하는 것이다. 우한폐렴, 신종코로나바이러스(Covid 19)의 증상은 무엇인가? 의실의실 오한이 나면서 춥고 38도 이상의 고열이 나며, 마른기침. 두통, 근육통의 감기와 유사한 증세에 고열과 호흡곤란 등이 심하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