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CJ푸드빌 제일제면소, 2020년 새해 신메뉴 시판

URL복사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CJ푸드빌이 운영하는 별미국수 전문점 제일제면소가 2020년 새해를 맞이해 신메뉴를 출시한다.


이번 신메뉴는 복(福)을 기원하는 의미에서 왕만두와 복어를 활용한 메뉴를 선보인다.


‘사골 왕만두 칼국수’는 깊고 고소한 풍미의 한우 사골 육수에 쫄깃한 특제 칼국수면과 큼지막한 왕만두를 더했다. 고명으로는 지단, 대파, 소고기 등을 올려 색감을 살렸다.


‘새해 복튀김’은 손질한 복어 순살을 바삭하게 튀긴 복어튀김이다.  요리 메뉴(큰사이즈)로 주문 시 같이 제공하는 상추에 참나물무침을 넣어 복 주머니를 만들 듯이 싸먹으면 된다. 별도로 주문 가능하며, 차림상(세트) 주문 시에는 국수와 함께 사이드 메뉴로 제공한다.


더불어 지난11월 겨울 신메뉴로 출시한 ‘감자탕 칼국수’는 고객 성원에 힘입어 2월 말까지 판매를 연장한다. 신메뉴 출시는 매장 별로 상이하며 자세한 내용은 제일제면소 공식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한편, 별미요리와 주류를 가볍게 한잔 즐길 수 있는 ‘별미주가’ 매장인 여의도IFC점, 서울스퀘어점, 서울역사점에서는 새로운 별미요리를 출시한다. 설을 맞아 가족, 친구들과 모임 시 즐기기 좋은 메뉴로 구성했다.


‘바삭 김치전’은 묵은지를 노릇하게 부치고 소고기와 그라나파다노 치즈를 올려 한식을 재해석했다. ‘삼겹 보쌈’은 촉촉하게 삶은 돼지고기를 새우젓을 넣은 들깨소스와 함께 묵은지에 싸먹는 요리다. ‘까망베르 치즈 튀김’은 풍미 좋은 까망베르 치즈를 통째로 튀겨 달콤한 블루베리와 곁들인 한입 안주 스타일 요리다.


‘별미주가’ 매장에서는 신메뉴 출시를 기념해 모든 주류 주문 시 수제 김부각을 무료로 제공하는 이벤트를 실시한다. ‘별미주가’는 다양한 주류와 별미요리를 판매하는 플래그십 스토어로 18년 9월 여의도IFC점에 처음 선보였다.


제일제면소 관계자는 “복 주머니를 연상하게 하는 왕만두와 쌈으로 새해 첫 신메뉴를 출시하게 됐다”며 “제일제면소에서 별미메뉴와 함께 복 가득한 2020년이 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CJ제일제당, ‘해찬들 그대로 끓여먹는 된장찌개 양념’ 3종 리뉴얼 시판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CJ제일제당이 손쉽게 된장찌개를 만들 수 있는 ‘해찬들 그대로 끓여먹는 된장찌개 양념’ 3종을 리뉴얼해 선보였다. CJ제일제당은 최근 ‘집밥’ 수요 확대에 맞춰 ‘더욱 맛있고 간편한 요리’를 돕는다는 점에 주안점을 두고 리뉴얼을 단행했다. 특히, 맛과 품질을 한층 더 끌어올리기 위해 해물·고기 육수 원료들이 잘 어우러지는 배합비에 보다 집중했다. 제품 상단에는 요리법을 직접 표기해 직관적으로 숙지하고 쉽게 요리할 수 있도록 디자인을 바꿨다. 이번 리뉴얼 제품은 ‘라면만큼 쉬운 된장찌개’를 콘셉트로 한 ‘바지락 꽃게’, ‘차돌’, ‘청양초’ 등 3종이다. 따로 육수를 우려내거나 별도 양념 필요 없이 물에 풀고 두부, 채소 등 기호에 맞는 재료를 넣고 끓이면 간편하게 완성할 수 있다. ‘해찬들 그대로 끓여먹는 바지락 꽃게 된장찌개 양념’은 바지락, 게, 새우 등으로 맛을 낸 해물 육수와 각종 양념으로 시원하면서도 깔끔한 해물의 진한 풍미가 특징이다. ‘해찬들 그대로 끓여먹는 차돌 된장찌개 양념’은 된장과 어울리는 ‘차돌양지’를 활용해 깊고 진한 된장 고유의 맛과 풍부한 고기 향이 어우러져 고소함이 일품이다. ‘해찬들 그대로 끓여먹는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