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그래픽 뉴스] 쌀.계란.우유은 소용량, 고추장.김치는 대용량 선호




[푸드투데이 = 홍성욱 기자] 소비자들이 식품 구매 시 구입 양에 있어 품목별로 차이를 보였다. 쌀과 계란, 우유는 소용량으로 고추장, 된장, 김치는 대용량을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농촌경제연구원 '2019 식품소비행태조사' 결과에 따르면 쌀을 10kg 미만으로 구입한다고 응답한 비중은 2017년 6.5%에서 2019년 8.0%로 증가 추세를 보이고 있다. 계란 역시 10개 이하로 구입한다는 응답 비중이 같은 기간 19.6%에서 24.5%로 증가했다.


우유의 경우 소형(200~300ml) 및 중형(500ml 내외), 초대형(1.8리터 이상) 구입 비중이 소폭 증가한 반면 대형은 2017년 61.0%에서 2019년 55.9%로 8.3%p 감소했다.


쇠고기, 돼지고기, 닭고기 모두 포장육으로 구입한다는 응답 비중이 최근 3년간 빠르게 증가했다. 특히 돼지고기의 포장육 구입 증가율이 가장 높았는데 2017년 42.4%에서 2019년 55.1%로 29.9%p 증가했다.


소용량 보다는 대용량이 선호하는 식품도 있다.


고추장 및 된장의 경우 1kg대 구입은 감소하고 있으며 3kg대 이상 구입 비중이 증가했다. 김치 구입 단위 역시 대용량이 증가하는 추세다. 1kg 이하 구입 비중은 2017년 32.2%에서 2019년 20.5%로 36.3%p나 감소했다. 반면 같은 기간 5kg대 이상 구입 비중은 49.5%p 증가했다. 국간장의 경우 1000ml 이상이 소폭 증가, 500ml 미만도 소폭 증가했다.


한편, '2019 식품소비행태조사'는 만 19세 이상 만 75세 이하 식품주구입자 3337명, 만 13세 이상 만 75세 이하 가구원(성인, 청소년) 6786명을 대상으로 이뤄졌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정관장 ‘홍삼정 에브리타임 힘내라 에디션’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정관장은 여름철 온가족의 면역력 건강을 지킬 수 있는 ‘홍삼정 에브리타임 힘내라 에디션’ 한정판을 출시했다고 30일 밝혔다. ‘홍삼정 에브리타임 힘내라 에디션’은 국내산 6년근 홍삼농축액에 정제수만 넣어 휴대와 섭취가 간편하도록 만든 제품으로 10㎖, 40포로 구성돼 다양한 구매 혜택을 제공한다. 정관장은 코로나 위기 상황속에서 심신이 지쳐가는 고객의 건강을 위해 베스트셀러 제품인 ‘홍삼정 에브리타임’의 가격 부담을 줄이고 면역력을 챙길 수 있는 응원을 담아 기획했다는 설명이다. 홍삼은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공식적으로 면역기능을 인정받은 대표 건강기능식품이다. 최근에는 코로나 사태로 면역력을 지키려는 고객을 중심으로 꾸준히 인기 있는 상황에서 자가섭취 뿐만 아니라 건강을 선물하는 트렌드로 각광받고 있다. ‘홍삼정 에브리타임 힘내라 에디션’ 패키지는 나에게 주어진 ‘일상’과 ‘계절’을 표현하는 일러스트 작가 ‘오하이오’와 협업하여 온 가족이 홍삼을 섭취하며 면역력을 지키고 평범하고 행복한 일상을 응원하는 의미를 담았다. KGC인삼공사는 “코로나19로 면역력의 중요성이 커지면서 홍삼, 특히 에브리타임에 대한 수요가 증가되고 있다”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