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9 (토)

유통

농협-강남구, '2020 설맞이 농축산물 직거래장터' 개장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농협 축산경제(대표 김태환)와 강남구청은 설 명절을 맞이해 16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강남구청 주차장에서 '2020 설맞이 농축수산물 직거래장터'를 개장했다.


농협과 강남구청이 함께 개최하는 본 직거래장터는 2013년부터 이어져 올해로 8년차를 맞이한다. 이번 장터에서는 한우, 한돈 등 국내산 축산물과 함께 전국 64개 농가 및 농·축협에서 마련한 지역별 우수 농·축·특산물 100여 가지 품목을 할인 판매한다.


특히, 축산물은 이동판매차량 4대를 배치해 ▲강원한우(강원지역 축협 공동브랜드), ▲영주한우(영주축협), ▲착한한우(강진완도축협),  ▲제주도니(제주양돈농협) 등 우수 브랜드 축산물을 시중가격 대비 10% 이상 저렴하게 판매할 예정이며, 부스에서는 ▲육포(장흥축협), ▲치즈(임실치즈농협), ▲꿀(한국양봉농협), ▲육가공(농협목우촌) 등의 다양한 축산 가공품도 판매된다.


또 현장에서는 선착순으로 3만원 이상 구매고객 2,020명에게 쌀 500g을 무료로 증정하며, 5만원 이상 구매할 경우 관내는 당일 무료배송 서비스도 제공한다. 이 밖에도 강남구 새마을 부녀회가 운영하는 먹거리 장터에서는 다양한 먹거리를 맛볼 수 있다.


김태환 농협 축산경제대표이사는“산지와 소비지간 유통 거품을 없앤 설맞이 특별 직거래장터를 통해 우리 한우, 한돈 등 우수 농축산물을 저렴한 가격에 준비하였으니 많은 관심을 부탁드리며, 가족, 친지분들과 함께 우리 농축산물로 만든 맛있는 음식과 행복한 설명절을 보내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오피니언

더보기
[김수범의 백세건강칼럼] 소음인의 우한폐렴, 코로나19 사상체질적 예방법
갑작스런 우한폐렴, 코로나19(COVID19)의 증가로 인하여 전국적으로 공포의 분위기가 조성되고 있다. 모 종교집단의 확진자의 증가와 전국으로의 감염은 대한민국전체를 불안의 도가니에 몰아넣었다. 특별한 치료제가 없는 상태에서의 확진자수의 증가는 많은 사람을 불안하게 만든다. 현재, 무엇을 해야 할까? 아직 확실한 방법이 없는 것이 더 불안하게 만든다. 현재는 감염이 되지 않게 하고, 자신의 면역력을 길러나가는 수밖에 없다. 현재 백신이 언제 만들어지고 효과적으로 예방을 할 수 있는지 알 수 없다. 또 다른 변종의 코로나바이러스가 나온다면 똑같은 상황이 반복이 될 것이다. 계속되는 코로나바이러스에 어떻게 대응해야 할까? 방법은 자신의 면역기능을 최대로 강화하는 수밖에 없다. 만일 코로나19난 다른 새로운 전염병에 감염이 되더라도 증세에 대한 대증치료로도 살아남을 수 있어야 하기 때문이다. 우리 몸 안에 잠재되어 있는 면역기능을 활성화하는 것입니다. 내 몸에 어떤 균이 들어와도 저항하여 이길 수 있는 면역기능을 강화하는 것이다. 우한폐렴, 코로나19(Covid 19)의 증상은 무엇인가? 의실의실 오한이 나면서 춥고 38도 이상의 발열이 나며 마른기침. 두통,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