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4 (금)

식품

‘베스트셀러를 한 번에’ 다향오리, 설 선물세트 5종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다향오리가 민족 최대의 명절 설을 앞두고 다양한 오리고기 요리를 즐길 수 있는 ‘2020년 설 선물세트 5종’을 출시했다.


다향오리 설 선물세트는 소비자들의 가성비와 가심비를 모두 만족시킬 수 있도록 3만~4만 원대 중저가와 8만 원대 프리미엄 제품으로 다채롭게 구성한 것이 특징이다. ‘명불허전 세트(4만4900원)’, ‘다향 실속세트(3만4900원)’, ‘다향 온가족세트(8만2900원)’, ‘다향 덕팸세트(3만3000원)’, ‘열탄불고기 세트(4만1900원)’ 등 총 5종으로 소비자 기호를 충족하면서 선택의 폭을 넓혔다.


대표 선물세트인 ‘명불허전 세트’는 다향 훈제오리(400g) 3팩, 향긋한 허브와 마늘로 숙성한 허브갈릭 슬라이스(400g) 3팩, 허니머스타드 소스(150g) 1개로 구성됐다. 다향 훈제오리는 영양 만점 국내산 오리고기를 참나무로 훈연해 한입에 먹기 쉽도록 슬라이스한 제품으로 프라이팬, 오븐 등에 조리하기 편하며 쫄깃한 식감과 촉촉한 육즙을 즐길 수 있다.


1~2인 소가구도 조리와 보관이 편하도록 소용량 제품으로 구성된 ‘다향 실속세트’는 다향 훈제오리(200g) 4팩, 오리스테이크(400g) 1팩, 다향밥엔덕(85g) 3팩, 오리비엔나(400g) 1팩, 허니머스타드 소스(150g) 1개가 포함되어 있다. 오리고기를 처음 접하는 아이들을 위해 두툼하고 부드러운 식감을 자랑하는 ‘오리스테이크’와 국내에서 처음 선보인 국내산 오리고기 안심을 사용한 ‘비엔나 소시지’, 얇은 슬라이스 형태로 밥 위에 얹어 먹을 수 있는 ‘다향밥엔덕’ 제품이 들어 있어 아이는 물론 성인남녀의 밥반찬이나 간식으로도 안성맞춤이다.


다향오리의 베스트셀러 제품 7종을 담은 ‘다향 온가족세트’는 다향 훈제오리(800g) 2팩, 허브갈릭 슬라이스(400g) 2팩, 오리스테이크(400g) 2팩, 다향 밥엔덕(85g) 4팩, 오리비엔나(400g) 2팩, 열탄불고기 간장맛, 매콤한맛(400g) 각각 1팩, 허니머스타드 소스(150g) 2개로 모든 가족 구성원의 취향과 입맛을 충족시킬 수 있는 대표제품들로 한가득 구성했다.


특히 이번에는 프리미엄 오리고기 캔햄인 ‘덕팸 세트’를 새롭게 선보인다. ‘덕팸 세트’는 100% 국내산 오리 원육만을 사용해 오리고기의 건강함을 그대로 담은 프리미엄 캔햄세트다. 칼로리와 지방은 낮추고 단백질은 높여 건강까지 생각한 새로운 오리덕팸(200g) 12캔으로 구성됐다.


또한 ‘열탄불고기 세트’는 열탄불고기 간장맛, 매콤한맛(600g) 2팩씩 총 4팩이 담겼으며 국내산 오리 양념육으로 두께가 얇아 가정에서도 쉽게 바삭바삭한 식감을 느낄 수 있는 제품이다.


다향오리 관계자는 “다향오리 설 선물세트 5종은 여러 가족 형태를 고려해 합리적이고 실속 있는 세트부터 프리미엄한 선물용까지 소비자들의 선택의 폭을 넓혀 다양하게 구성했다”며, “부담은 적고 만족도는 높은 다향오리 설 선물세트로 고맙고 소중한 분들에게 건강과 진심을 전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다향 명불허전세트, 실속세트, 덕팸 세트는 위메프, CJ몰, NS홈쇼핑, 티몬, 쿠팡 등 온라인몰에서 판매 중이며 다향 실속세트, 덕팸세트는 전국 이마트 수수료 매장에서도 구입할 수 있다.



배너
배너
배너

오피니언

더보기
[기고] '까치 까치 설날은~' 설날과 떡국의 의미
까치 까치설날과 우리 우리설날이 얼마 남지 않았다. 설날 설빔을 입기 위해 고사리 같은 손가락을 세어보며 기다리던 설날. 고무신 바닥이 다 달고 발이 커감에 신발이 작아 발가락을 꾸부리며 신던 신발도 설날 설빔으로 받아 신어야만 했던 기억이 난다. 요즘도 동심의 세계로 돌아가서 생각해 보면 그때가 그리워지곤 한다. 김이 모락모락 나는 가래떡은 떡국만 끓여 먹는 게 아니라 우리의 주전머리로도 그만 이였지 안나 생각이 든다. 또한 우리가 설날 먹는 떡국은 우리 민족의 원대한 소망이 녹아 있기도 하다. 길쭉한 가래떡은 무병장수를 의미한다. 가래떡이 엽전처럼 둥글게 썬 것은 부자가 되고 싶은 바람이요. 단명과 배고팠던 지난날 우리 조상들의 한과 염원이 담겨 있는 게 바로 떡국이었다. 유난히도 하얀 색을 좋아했던 우리조상들은 지난해 안 좋았던 일을 깨끗하게 잊고 새롭게 새해를 시작하자는 뜻도 함축돼 있다. 꼭 적당한 것이 없을 때 그와 비슷한 것으로 대신하는 경우를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꿩대신 닭”이다. 라는 말도 예전에 떡국을 끓일 때 꿩을 사냥하여 국물을 내 떡국을 끓였으나 요즘은 꿩을 잡기가 어려움이 있자 비슷한 닭으로 떡국을 끓였다는 의미로 꿩 대신 닭이라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