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전현희 “가습기살균제법, 민생법안으로 국회 본회의 우선 처리돼야”

피해자들 “억울한 피해자들 살려달라”며 가습기살균제법 본회의 통과 호소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전현희 의원(서울 강남을)은 13일 3일째 연속 가습기살균제 피해자들과 함께 국회 정론관에서 ‘가습기살균제 피해구제 특별법’의 20대 국회 통과를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가졌다.


전 의원은 “12일 환노위 법안소위에서 ‘가습기살균제 피해구제 특별법’이 통과된 것은 매우 뜻 깊은 일이지만 해당 법안은 환노위 전체회의를 거쳐 향후 법사위 심사, 본회의 등 아직 갈 길이 멀다”고 말했다.


전 의원은 “가습기살균제 피해자 구제는 국민들께서 국회에 맡겨주신 20대 국회가 풀어야 할 숙제”라면서 “‘가습기살균제 피해구제 특별법’은 여야 정쟁의 대상이 아니므로, 민생법안으로 필리버스터 없이 20대 국회 본회의에서 우선 처리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날 기자회견에서 가습기살균제 피해자인 박지우 씨는 “가습기살균제로 간질성 폐질환, 폐섬유화, 혈관염 등을 겪고 있는 저는 집 안에서조차 숨쉬기 어려운 상황”이라며 “국회는 고통 속에 살고 있는 가습기살균제 피해자들을 가족의 한 사람으로 생각해 ‘가습기살균제 피해구제 특별법’을 20대 국회에서 통과시켜주길 바란다”고 호소했다.


나홀로소송모임의 조태웅 회장은 “피해자들이 가해기업을 상대로 가습기살균제 독성 유무를 확인하는 자료를 요청을 했지만 이마저도 거부당했다”면서 “힘없는 우리 피해자들을 살리기 위해서는 입증 책임을 가해기업으로 전환하도록 하는 ‘가습기살균제 피해구제 특별법’이 반드시 통과돼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전현희 의원은 지난 11일과 12일에 이어 13일까지 3일째 연속으로 가습기살균제 피해자들과 함께 ‘가습기살균제 피해구제 특별법’의 20대 국회 통과를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열며  가습기살균제 피해구제 특별법 통과를 위한 자유한국당과 국회의 초당적 협력을 호소하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정관장 ‘홍삼정 에브리타임 힘내라 에디션’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정관장은 여름철 온가족의 면역력 건강을 지킬 수 있는 ‘홍삼정 에브리타임 힘내라 에디션’ 한정판을 출시했다고 30일 밝혔다. ‘홍삼정 에브리타임 힘내라 에디션’은 국내산 6년근 홍삼농축액에 정제수만 넣어 휴대와 섭취가 간편하도록 만든 제품으로 10㎖, 40포로 구성돼 다양한 구매 혜택을 제공한다. 정관장은 코로나 위기 상황속에서 심신이 지쳐가는 고객의 건강을 위해 베스트셀러 제품인 ‘홍삼정 에브리타임’의 가격 부담을 줄이고 면역력을 챙길 수 있는 응원을 담아 기획했다는 설명이다. 홍삼은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공식적으로 면역기능을 인정받은 대표 건강기능식품이다. 최근에는 코로나 사태로 면역력을 지키려는 고객을 중심으로 꾸준히 인기 있는 상황에서 자가섭취 뿐만 아니라 건강을 선물하는 트렌드로 각광받고 있다. ‘홍삼정 에브리타임 힘내라 에디션’ 패키지는 나에게 주어진 ‘일상’과 ‘계절’을 표현하는 일러스트 작가 ‘오하이오’와 협업하여 온 가족이 홍삼을 섭취하며 면역력을 지키고 평범하고 행복한 일상을 응원하는 의미를 담았다. KGC인삼공사는 “코로나19로 면역력의 중요성이 커지면서 홍삼, 특히 에브리타임에 대한 수요가 증가되고 있다”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