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17 (금)

푸드TV

[푸드TV] '건강, 행복, 아름다움' 에이스제이엠, 전세계 60억 인구 유통허브 꿈꾼다

황병태 회장 "건전한 사업 동반자...연구 개발 멈추지 않을 것"
석세스 세미나 현장...'HBT 노니'.'헬스키니' 등 주요제품 눈길


[푸드투데이 = 이하나 기자] "에이스제이엠은 항상 고객과 함께하는 행복한 사회를 만들어 가는 건전한 사업 동반자가 될 것입니다."



지난달 29일 경상북도 경주시 소재 코모도 호텔에서 열린 에이스제이엠(회장 황병태)의 석세스 세미나에서 황 회장은 "건강, 행복, 아름다움을 기업의 최우선의 가치로 삼아 이를 위한 지속적인 연구 개발을 멈추지 않을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석세스 세미나는 매달 한번 사업자 회원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이날 행사에서는 에이스제이엠 제품 체험 스토리, 신제품 소개, 제품 시연 등이 진행됐다.


에이스제이엠에서 판매되는 제품은 장기 발효 숙성한 야생노니 등 안전한 원료만으로 제조한 건강식품을 포함한 70여가지 제품과 온라인 쇼핑몰을 통해 500여가지의 건강용품, 생활용품, 주방용품 등이 있다.



이날 행사에서는 다양한 제품들이 소개되고 시연 됐는데, 노니 원액으로 만들어진 'HBT 노니'와 '헬스키니', '부아메라환' 등이 회원들의 눈길을 끌었다. 플라보노이드, 안토시아닌이 풍부하며 철분이 우유의 118배가 들어간 아싸이베리로 만들어진 제품도 선보였다.


가장 많은 관심을 받은 제품은 '헬스키니'다.


헬스키니는 "깨끗하게 비우고 건강하게 채우자"란 슬로건으로 간편한 헬스키니 식사를 통해 체중조절은 물론 체내 불필요한 요소들을 잡아주는 제품이다. 또한 현대인의 무너진 신체적 균형을 바르게 이끌어 신체 건강의 기반을 다지고 체력을 증진시켜 준다.



김정미 대표는 "헬스키니는 에이스제이엠의 제품 중 꼭 소개드리고 싶은 제품"이라며 "현대인들이 영양의 불균형과 체중조절로 많은 고민을 가지고 있는데 헬스키니 프로그램으로 개선이 가능하다"고 말했다.


박정희 사장 "과거 몸이 안좋아 7일 동안 꼼짝없이 누워있던 적이 있었는데, 헬스키니 프로그램을 만나 놀라운 신체의 변화를 체험했다"며 "천연 발효제품으로 인한 회복력은 정말 빠르다. 세계 시장에 진출시키고 싶다"는 포부를 밝혔다.


에이스제이엠의 제품 경쟁력은 엄격하게 선별된 원료와 까다로운 제조 공정이다. 이를 통해 소비자들에게 안전한 제품을 공급하고 있다.



에이스제이엠의 제품 생산을 맡고 있는 김민현 에이치비티 대표는 "내가 먼저 먹고 내 가족이 먹는 제품을 고객분들에게 제공해드린다는 마음으로 열심히 생산하고 있다"며 "우리 공장은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검증된 원료만을 가지고 제품을 생산, 남녀노소 누구나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위생적이고 안전한 제품만을 엄선해 사용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한편, 에이스제이엠은 '건강, 행복, 아름다움'이라는 기업 이념을 토대로 올바른 식문화를 선도, 국민 건강 증진과 바른 식생활 문화 정착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현재 미국, 일본 등에 수출 중으로 전세계 60억 인구가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안전한 제품을 국제적으로 지속적으로 유통하기 위해 도약 중이다.



배너
배너
배너

오피니언

더보기
<김진수 칼럼> 정세균 총리에게 거는 기대
문재인 정부에 두 번째 총리로 정세균총리가 취임하였다. 국회청문회 과정에서 국회의장의 경력이 걸림돌이 되었으나 국회의 동의를 얻어 공식적으로 총리로 임명된 데 대하여 축하를 드린다. 오늘 취임사에서 "경제 활성화와 국민 통합에 혼신의 노력을 다하겠다."며 "내각이 중심이 돼 실질적 변화를 만들어내자"고 국민에게 희망을 안겨주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도 신임 총리에게 국회와 야당과도 대화로 소통하면서 서로 협력과 타협하기를 바라고 대통령 스스로 부족한 부분을 보완해 줄 분이라서 기대가 크다고도 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첫 국무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는 올 한해 경제 활성화와 민생안정에 매진해 줄 것과 특히, 과감한 규제혁파로 기업하기 좋은 환경을 조성하고, 혁신성장을 더욱 가속화해 달라고 내각에 주문하기도 했다. 문재인 정부의 후반기를 맞아 국민들은 그간 정부가 혼선을 빚어온 여러 정책이 제대로 수정되고 20대 국회의 마감과 21대 국회의 성공적인 출발을 위해 새 총리에 대한 기대가 클 수밖에 없다. 정총리는 산업자원부 장관과 국회의장을 역임한 바 있어 정치에 대한 균형 감각과 실물경제에 해박한 분이라서 현재 우리 사회가 당면한 정치와 경제 등의 난제를 가장 슬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