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2 (목)

신상품

동원F&B, 캐나다산 프리미엄 펫푸드 ‘뉴트람’ 국내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동원F&B(대표 김재옥)가 전통적인 펫 휴머니즘(Pet Humanization) 국가 캐나다의 프리미엄 펫푸드 브랜드 ‘뉴트람(NUTRAM)’을 국내에 정식으로 선을 보인다고 28일 밝혔다.


뉴트람은 지난 2005년 창립한 캐나다의 펫푸드 전문 브랜드로 우수한 소화흡수와 영양밸런스 및 다양한 기능성 원료들의 조합을 통해 건강성과 품질을 인정받고 있다. 뉴트람의 펫푸드는 30여 가지 천연 원료를 사용한 최고등급 홀리스틱(Holistic) 사료다. 캐나다 온타리오에 위치한 자가공장에서 생산하며 현재 약 36개 국에 수출되고 있다.


뉴트람은 총 세 가지 라인업을 통해 건강한 건식 펫푸드를 개발해 선보이고 있다. 반려동물의 생애 주기별 영양 밸런스를 강조한 ‘사운드(Sound Balanced Wellness)’와 비만, 과체중조절을 위한 ‘아이디얼(Ideal Special Support)’, 저당지수와 영양을 제공하는 그레인프리 ‘토탈(Total Grain-Free)’ 시리즈가 그것이다.


동원F&B는 지난해 8월 뉴트람과 국내 론칭에 관한 업무협약을 맺고 이번에 반려동물 건식사료 9종을 출시했다. 세 가지 라인업 제품 3종씩이며, 반려견 사료 5종과 반려묘 사료 4종이다. 뉴트람 9종은 엄선된 단백질원과 연어 오일∙석류∙강황∙라즈베리∙케모마일∙아마씨 등 다양한 원료들의 조합을 통해 면역력∙활동성∙소화력∙피모건강 등에 도움을 준다.


동원F&B 관계자는 “‘뉴트람’은 건강성을 강조하는 당사의 펫푸드 브랜드 ‘뉴트리플랜’과 추구하는 가치가 같다. 당사의 주력인 습식 펫푸드와 뉴트람의 건식 펫푸드의 조합을 통해 건강한 반려동물 식문화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동원F&B는 지난 1992년부터 애묘용 펫푸드를 만들어 수출해오고 있으며 검증받은 제조기술과 노하우를 보유하고 있다. 특히 전문성을 갖고 있는 참치와 홍삼, 유가공 등 건강한 원료를 활용해 다양한 펫푸드를 선보이고 있다. 이를 통해 ‘2019년 한국산업 브랜드파워 펫푸드부문 1위(KMAC 주관)’에 선정되는 등 품질을 인정받고 있다.



배너
배너

오피니언

더보기
[김수범의 백세건강칼럼] 엉덩이를 보면 건강을 알 수 있다
사람들의 걷는 뒷모습을 보면 다양하다. 관심이 없이 본다면 큰 차이를 못 느끼겠지만 자세히 보면 특이점을 많이 찾을 수 있다. 가장 먼저 눈에 뜨이는 것은 오리궁뎅이다. 뒤뚱거리며 걷는 모습을 보면 바로 알 수 있기 때문이다. 엉덩이가 뒤로 들리기 때문에 걸을 때마다 많이 흔들린다. 반면에 위로 돌면 엉덩이살이 거의 없어 볼륨이 없는 경우이다. 한쪽만 올라가 있는 경우에는 걸을 때마다 한쪽만 씰룩거린다. 한쪽 다리의 장애로 인하여 씰룩거린다면 다리의 문제이다. 그러나 다리의 장애가 없이 씰룩거리면 무언가 몸의 균형이 깨진 것이다. 왜 엉덩이가 틀어지는 것일까? 먼저 엉덩이의 균형이 깨지는 것은 하체의 영향이 많다. 즉 발, 발목, 무릎, 고관절의 영향이다. 인간은 항상 서서 다니기 때문에 중력이 몸에 작용을 한다. 먼저 발을 땅바닥에 딛고 서야하기 때문에 발의 영향을 받게 된다. 올라가면 발목, 무릎, 고관절에 영향을 주면서 마지막에 골반의 균형이 깨지는 것이다. 발의 균형에는 어떤 문제가 생길까? 맨발로 걷거나 굽이 없는 신발을 신고 편하면 문제가 적다. 그러나 굽이 높거나 신발이 꽉 조이거나 하는 경우에 발가락과 발에 영향을 주면 골반에도 영향을 준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