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16 (목)

식품

[업계는 지금] 동서식품, 디카페인 커피믹스로 RTD에 맞선다

카누라떼 신제품 출시 6종으로 라인업...남양유업.롯데네슬레는 고전 중
액상커피 지난해 매출 1조 3191억원 3년새 28.6% 증가...조제커피 12% 감소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커피를 즐기는 소비층은 늘었지만 커피프랜차이즈 매장과 RTD음료의 시장이 커지면서 커피믹스의 매출은 줄고있다.


29일 업계에 따르면 동서식품이 카누라떼의 제품을 다양하게 내놓으며 커피시장에서 고군분투하고 있다. 동서식품은 최근 추운날씨에 대비해 ▲카누 디카페인 라떼와 ▲카누 티라미수 라떼 ▲카누 바닐라 라떼 등 '맥심 카투'의 라떼 3종을 출시했다.


‘카누 디카페인 라떼’는 인스턴트 원두커피 라떼에서는 처음으로 선보이는 디카페인 제품으로 카페인에 민감한 사람도 부담 없이 마실 수 있다는 것이 사측의 설명이다. 스위스 워터 공법으로 커피의 향은 남기고 카페인만 제거해 라떼 본연의 풍미를 살렸다.


‘카누 티라미수 라떼’는 카누 마일드 로스트에 코코아, 마스카포네 치즈가 조화롭게 어우러져 티라미수 케이크 특유의 진하고 달콤한 맛을 구현한 것이 특징이다.


‘카누 바닐라 라떼’는 마다가스카르산 바닐라빈 추출물과 신선한 우유가 함유된 라떼 크리머를 사용해 부드럽고 풍부한 맛과 향이 있다.


이번 신제품 출시로 카누는 기존 '카누 라떼', '카누 더블샷 라떼', '카누 아이스 라떼'를 포함해 총 6종의 라떼 제품을 갖추게 됐다.


동서식품 백정헌 마케팅 매니저는 “카누는 합리적인 가격으로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고품질의 커피를 즐길 수 있도록 만들어진 인스턴트 원두커피”라고 말했다.


남양유업과 롯데네슬레는 이렇다 할 신제품을 내놓지 못하고 있다. 남양유업은 지난 3월 인스턴트 원두커피 ‘루카스나인 아메리카노’를 리뉴얼한 ‘루카스나인 시그니처 아메리카노’를 선보이는데 그쳤다.


롯데네슬레코리아도 지난 8월 ‘네스카페 신선한 모카’와 ‘네스카페 허니골드’룰 각각 ‘리얼 믹스 커피’, ‘리얼 꿀 커피’ 콘셉트로 출시했지만 반응은 신통치 않다.


업계 관계자는 "믹스커피 시장의 규모가 줄어들면서 업체들도 신제품 출시를 꺼리는 분위기"라고 말했다.
 
한편, 식품산업통계정보시스템에 따르면 2015년 1조258억원 수준이던 소매 시장에서의 액상커피 매출은 3년 만에 지난해 1조3191억원으로 28.6% 증가했지만 조제커피 매출은 2015년 9902억원에서 지난해 8731억원으로, 3년 만에 12% 감소했다.



배너
배너
배너

오피니언

더보기
<김진수 칼럼> 정세균 총리에게 거는 기대
문재인 정부에 두 번째 총리로 정세균총리가 취임하였다. 국회청문회 과정에서 국회의장의 경력이 걸림돌이 되었으나 국회의 동의를 얻어 공식적으로 총리로 임명된 데 대하여 축하를 드린다. 오늘 취임사에서 "경제 활성화와 국민 통합에 혼신의 노력을 다하겠다."며 "내각이 중심이 돼 실질적 변화를 만들어내자"고 국민에게 희망을 안겨주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도 신임 총리에게 국회와 야당과도 대화로 소통하면서 서로 협력과 타협하기를 바라고 대통령 스스로 부족한 부분을 보완해 줄 분이라서 기대가 크다고도 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첫 국무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는 올 한해 경제 활성화와 민생안정에 매진해 줄 것과 특히, 과감한 규제혁파로 기업하기 좋은 환경을 조성하고, 혁신성장을 더욱 가속화해 달라고 내각에 주문하기도 했다. 문재인 정부의 후반기를 맞아 국민들은 그간 정부가 혼선을 빚어온 여러 정책이 제대로 수정되고 20대 국회의 마감과 21대 국회의 성공적인 출발을 위해 새 총리에 대한 기대가 클 수밖에 없다. 정총리는 산업자원부 장관과 국회의장을 역임한 바 있어 정치에 대한 균형 감각과 실물경제에 해박한 분이라서 현재 우리 사회가 당면한 정치와 경제 등의 난제를 가장 슬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