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가을 타나 봐, 싱숭생숭해'...감기처럼 찾아오는 계절성 우울증에 좋은 식품은?

URL복사


[푸드투데이 = 이하나기자] 쌀쌀한 날씨, 무르익어가는 단풍으로 가을 분위기가 한창인 이때 기분도 센치해 진다. 이맘때면 주변에서 '기운이 없고 멍해진다거나, 기분이 뒤숭숭하고 이상하다' 등 말들이 어느 때보나 자주 들린다. 계절이 바뀌면서 느낄 수 있는 감정의 변화이지만 일상 생활에 지장을 줄 정도라면 우울증을 의심해볼 필요가 있다. 정신건강도 신체건강 만큼이나 중요해진 요즘 가을철 우울증에 대해 알아보고 생활 속에서 쉽게 접할 수 있는 식품을 통해 우울증을 극복할 수 있는 방법을 알아본다.<편집자주>


우울한 감정이 발생하는 이유는 뭘까?


세로토닌과 도파민과 같은 모노아민이라는 중요한 신경전달 물질이 있다. 이 모노아민의 과다한 분해는 모노아민옥시다제 효소에 의해 결정되는데, 우울한 사람들의 뇌에는 이 모노아민옥시다제의 효소의 수치가 일반사람들에 비해 훨씬 더 많다..


또한 엽산은 세로토닌, 도파민, 노르 에피네프린과 같은 중요한 신경 전달 물질의 생성을 제한시키는 호모시스테인 과다를 예방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모노아민옥시다제 효소를 억제하는 음식이나 혹은 반대 호르몬인 세로토닌과 도파민을 향상시주는 트립토판이라는 아미노산을 혈액을 통해 뇌속으로 공급하면 우울증 예방이 된다. 오히려 이 트립토판 아미노산이 부족해도 우울증에 걸릴 위험이 있다.


그러나 무조선 아미노산으로 만들어진 고단백 식품을 섭취한다고 해서 트립토판이 다 잘 전달되는 것은 아니다. 오히려 단백질 속에 포함된 다른 아미노산들이 트립토판 아미노산을 방해할 수 있기 때문이다. 이상적인 음식은 단백질 아미노산 성분 중 트립토판이 최대한 많이 뇌까지 전달될 수 있는 음식이 우울증을 확실하게 예방시켜 줄 수 있다.


활성산소 또한 우울증에 영향을 미치는데 이 활성산소를 없애는 게 과일과 채소에 많이 분포돼 있는 항산화물질이다. 산화 방지제가 포함된 항산화물질은 세포의 산화 손상을 예방하고 염증을 치료해준다.


자, 여기서 우리가 기억해야 될 건 트리토판 아미노산이 풍부한 음식, 엽산, 항산화물질이 포함된 음식 섭취가 바로 가을 우울증에서 벗어나는데 도움을 준다는 것이다.


우울감을 극복할 수 있는 좋은 음식은?


어, 호두, 통곡물, 우유, 아보카도, 토마토, 블루 베리, 라스베리, 딸기 및 블랙 베리, 버섯, 양파, 사과, 달래, 완두콩, 닭고기, 감자, 땅꽁, 브로콜리, 연근, 시금치, 등푸른생선 등는 우울감을 조성시키는 산화력이 강한 활성산소를 억제시키고, 세로토닌의 기능을 억제시키는 호르몬인 신경전달물질 모노아민을 억제시켜 준다.



우울감에 더 깊이 빠지게 하는 나쁜 음식은?


반면에 돼지고기, 튀긴음식, 햄버거, 설탕, 카페인, 술, 커피, 콜라, 홍차, 녹차, 육류, 커피 등 카페인이 많이 포함된음식, 흰쌀, 빵, 파스타, 과자, 초콜릿 등 지나친 탄수화물 섭취, 우울감을 떨어뜨리기 위해 섭취하는 달콤한 가공식품은 혈당이 급상승시켜 일시적으로는 우울한 기분이 사라질 수 있지만 곧 다시 급격히 혈당이 떨어지기 때문에 오히려 우울감은 상승하게 돼서 장기적으로 볼 땐 좋지 않다.


밀가루 음식 짜장면 면류, 담배, 농약이 많이 뿌려진 음식 등도 우울증을 불러일으킬 수 있으니 주의해야  한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CJ제일제당, ‘해찬들 그대로 끓여먹는 된장찌개 양념’ 3종 리뉴얼 시판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CJ제일제당이 손쉽게 된장찌개를 만들 수 있는 ‘해찬들 그대로 끓여먹는 된장찌개 양념’ 3종을 리뉴얼해 선보였다. CJ제일제당은 최근 ‘집밥’ 수요 확대에 맞춰 ‘더욱 맛있고 간편한 요리’를 돕는다는 점에 주안점을 두고 리뉴얼을 단행했다. 특히, 맛과 품질을 한층 더 끌어올리기 위해 해물·고기 육수 원료들이 잘 어우러지는 배합비에 보다 집중했다. 제품 상단에는 요리법을 직접 표기해 직관적으로 숙지하고 쉽게 요리할 수 있도록 디자인을 바꿨다. 이번 리뉴얼 제품은 ‘라면만큼 쉬운 된장찌개’를 콘셉트로 한 ‘바지락 꽃게’, ‘차돌’, ‘청양초’ 등 3종이다. 따로 육수를 우려내거나 별도 양념 필요 없이 물에 풀고 두부, 채소 등 기호에 맞는 재료를 넣고 끓이면 간편하게 완성할 수 있다. ‘해찬들 그대로 끓여먹는 바지락 꽃게 된장찌개 양념’은 바지락, 게, 새우 등으로 맛을 낸 해물 육수와 각종 양념으로 시원하면서도 깔끔한 해물의 진한 풍미가 특징이다. ‘해찬들 그대로 끓여먹는 차돌 된장찌개 양념’은 된장과 어울리는 ‘차돌양지’를 활용해 깊고 진한 된장 고유의 맛과 풍부한 고기 향이 어우러져 고소함이 일품이다. ‘해찬들 그대로 끓여먹는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