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08 (화)

식품

빙그레, 한글날 맞아 메로나체 무료 배포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빙그레(대표 전창원)가 새로운 한글 글꼴 빙그레 메로나체를 무료 배포한다.


빙그레 메로나체는 아이스크림 ‘메로나’의 제품 로고 디자인을 소재로 개발되었으며, 빙그레가 비용을 부담하고 세종대왕기념사업회(회장 최홍식)와 한국글꼴개발연구원(원장 박병천)이 자문을, 윤디자인그룹(대표 편석훈)이 디자인을 맡았다.


메로나는 빙그레를 대표하는 스테디셀러 아이스크림 제품이다. 빙그레 메로나체는 메로나 아이스크림의 네모난 형태와 산뜻한 맛을 글꼴로 표현한 것이 특징이다. 또한 메로나 로고에서 영감을 받아 ‘메’ ‘나’ ‘L’ 문자에는 특별한 사각형 디자인을 삽입했다.


빙그레 메로나체는 10월 8일부터 빙그레 서체 홈페이지에서 누구나 무료로 다운로드 받아서 사용할 수 있다.

자문을 맡은 세종대왕기념사업회는 “빙그레 메로나체는 훈민정음 창제 원리를 준수함과 동시에 메로나의 특징을 잘 살려낸 글꼴”이라며 “많은 국민들이 사용해 한글 글꼴 보급과 확대에 기여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