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6 (목)

신상품

뿌셔뿌셔의 색다른 변신, 오뚜기 ‘뿌셔땅’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오뚜기(대표 이강훈)가 뿌셔뿌셔 출시 20주년을 맞이해 우리쌀로 더 맛있게 진화한 신제품 ‘뿌셔땅’을 출시했다.


지난 1999년 출시된 오뚜기의 인기 스낵 ‘뿌셔뿌셔’는 당시 출시 6개월만에 1억 개가 판매됐던 히트상품으로 이 후로도 꾸준히 사랑을 받으며 매년 약 150억원의 매출을 올리고 있다.

새롭게 출시된 ‘뿌셔땅’은 오뚜기 SNS에 게시됐던 뿌셔뿌셔를 활용한 강정 레시피 콘텐츠에서 착안해 개발된 제품이다. 라면스낵에 국내산 쌀 튀밥을 더해 바삭 하면서도 부드러운 식감이 특징이다. 손에 분말이 묻거나 가루가 날리지 않아 취식이 편리하며 지나치게 자극적이지 않은 맛으로 뒷맛이 깔끔해 계속 손이 가는 스낵이다.

‘뿌셔땅’은 고소하고 달콤한 맛의 ‘플레인’, 매운맛과 달콤한 양념치킨맛이 잘 어우러진 ‘매콤양념치킨맛’, ‘ 달콤한 카라멜과 버터향이 잘 어우러진 ‘카라멜맛’ 등 3가지의 맛으로 출시됐다.

오뚜기 관계자는 “뿌셔뿌셔를 한 단계 업그레이드 시킨 뿌셔땅을 새롭게 출시했다”며 “앞으로도 SNS를 활용한 마케팅을 통해 제품 홍보를 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