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서울농협, 한가위 ‘추석 맞이 직거래 큰 장터’개장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농협 서울지역본부(본부장 김형신)는 민족 최대의 명절 추석을 맞아 농산물의 원활한 수급과 소비지 물가안정을 위한 직거래장터를 개장한다. 이번 장터는 지난 9일 개장해 3일간 열리며 제철 과일 및 농산물 할인행사, 명절 제수용품 특판 등 다채로운 행사가 진행된다.


장터가 열리는 곳은 강동구 올림픽로 528번지 농협 서울지역본부 주차장으로 300평 규모의 부지에 50여개 생산농가가 참여했다. 서울농협 직거래 장터는 2001년 4월 첫 개장하여 올해로 19년째를 맞이했으며 농식품부 평가에선 전국 최우수 장터로 선정된 최고의 직거래장터로 꼽힌다.  

취급 품목은 과일, 채소 등 모든 1차 농산물과, 축산물, 수산물 및 김치와 반찬류까지 다양한 농축산물을 판매한다. 특히 농산물은 판매 1~2일 전에 농가에서 직접 수확해 가져 오기 때문에 신선도와 품질이 매우 우수하며 가공·생필 등 공산품은 건물 내 위치한 하나로마트에서 구입할 수 있어 보다 편리한 장보기가 가능하다. 

김형신 서울농협 본부장은 “서울농협 직거래장터는 신선한 과일과 농축산물을 저렴한 가격에 구입할 수 있는 강동구의 대표적인 공간으로서 품질과 가격에 대해 만족한다는 얘기를 들을때마다 보람과 긍지를 느낀다”면서“앞으로도 다양한 특판행사와 농산물 판로확대에 적극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하림, 모짜렐라치즈와 닭가슴살 토핑 듬뿍 시카고피자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하림이 국내 냉동피자 시장을 주도할 시카고피자를 선보였다. 시카고피자는 미국 일리노이주 시카고에서 발전한 피자로, 깊은 접시 스타일의 도우에 많은 양의 토핑이 가득 채우고 있는 것이 특징이다. 하림은 최근 SNS를 중심으로 확산되고 있는 시카고피자에 대한 높은 관심에 부응하고자 22일 하림 시카고피자를 출시했다. 하림 시카고피자는 24시간 숙성시킨 쫄깃한 도우에 모짜렐라치즈, 담백한 닭가슴살 토핑 등을 가득 담아 시카고피자 정통의 맛을 살렸다. 특히 8시간 냉장숙성으로 촉촉한 국내산 100% 닭가슴살을 3.5mm의 두께로 얇게 썰어 퍽퍽하지 않고 부드러운 토핑이 특징이다. 또한 조리 방법에 따라 바삭한 도우의 식감은 에어프라이어로, 부드러운 도우의 식감은 전자레인지로 조리해 취향에 따라 즐길 수 있다. 하림 마케팅 관계자는 “피자는 세계적인 음식으로 다양한 메뉴와 형태들이 존재하지만, 그동안 국내 냉동피자 시장은 다양성이 부족했다”며 “소비자들이 가정에서 글로벌 피자메뉴를 즐길 수 있도록 하림 시카고 피자를 출시했다. 이번 출시가 국내 냉동피자 시장의 다양화에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하림 시카고피자는 하림 공식쇼핑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