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오리온 초코파이 하우스, ‘초코파이 마카롱’ 선봬

URL복사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오리온은 ‘초코파이 하우스’에서 신제품 ‘초코파이 마카롱’을 출시한다.


초코파이 마카롱은 프랑스 정통 디저트인 마카롱을 초코파이로 재해석한 제품. 마카롱 속에 버터크림과 마시멜로를 더블샌딩해 부드러우면서도 쫄깃한 식감을 완성했다.


겉을 감싸는 크러스트도 머랭 속에 아몬드 파우더를 넣어 구워내 쫀득함과 고소한 맛을 강화했다. 빅 사이즈의 마카롱을 선호하는 트렌드에 맞춰 크기도 일반 마카롱 대비 약 30% 더 크게 만들었다.


리얼 초콜릿으로 만들어 진한 초콜릿 풍미가 특징인 ‘초코’, 리얼 화이트초콜릿에 천연 바닐라를 넣어 깔끔한 맛이 일품인 ‘바닐라’, 산딸기와 딸기로 만든 더블베리잼을 넣어 톡톡 터지는 딸기씨의 식감이 재밌는 ‘딸기’, 황금비율로 혼합한 레몬잼과 버터크림의 조화로 상큼함을 즐길 수 있는 ‘레몬’ 등 총 4종을 선보인다.


초코파이 하우스는 초코파이를 프리미엄 버전으로 다시 탄생시킨 ‘디저트 초코파이’를 판매하는 매장. SNS 등에서 입소문이 나며 ‘디저트 맛집’으로 자리 잡았고, 디저트 초코파이도 2017년 12월 출시 이후 누적판매량 250만 개를 돌파했다.
 
오리온 관계자는 “디저트 시장을 주도하는 1030 젊은층 사이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마카롱을 초코파이 하우스만의 레시피로 재해석했다”며 “바쁜 일상 속에서 잠시 여유를 즐길 수 있는 달콤한 디저트로, 또 가족과 연인 간 특별한 선물로도 제격”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CJ제일제당, ‘해찬들 그대로 끓여먹는 된장찌개 양념’ 3종 리뉴얼 시판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CJ제일제당이 손쉽게 된장찌개를 만들 수 있는 ‘해찬들 그대로 끓여먹는 된장찌개 양념’ 3종을 리뉴얼해 선보였다. CJ제일제당은 최근 ‘집밥’ 수요 확대에 맞춰 ‘더욱 맛있고 간편한 요리’를 돕는다는 점에 주안점을 두고 리뉴얼을 단행했다. 특히, 맛과 품질을 한층 더 끌어올리기 위해 해물·고기 육수 원료들이 잘 어우러지는 배합비에 보다 집중했다. 제품 상단에는 요리법을 직접 표기해 직관적으로 숙지하고 쉽게 요리할 수 있도록 디자인을 바꿨다. 이번 리뉴얼 제품은 ‘라면만큼 쉬운 된장찌개’를 콘셉트로 한 ‘바지락 꽃게’, ‘차돌’, ‘청양초’ 등 3종이다. 따로 육수를 우려내거나 별도 양념 필요 없이 물에 풀고 두부, 채소 등 기호에 맞는 재료를 넣고 끓이면 간편하게 완성할 수 있다. ‘해찬들 그대로 끓여먹는 바지락 꽃게 된장찌개 양념’은 바지락, 게, 새우 등으로 맛을 낸 해물 육수와 각종 양념으로 시원하면서도 깔끔한 해물의 진한 풍미가 특징이다. ‘해찬들 그대로 끓여먹는 차돌 된장찌개 양념’은 된장과 어울리는 ‘차돌양지’를 활용해 깊고 진한 된장 고유의 맛과 풍부한 고기 향이 어우러져 고소함이 일품이다. ‘해찬들 그대로 끓여먹는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