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포토] 오징어 2마리에 7000원 "아직 비싸요"


[푸드투데이 = 김성옥기자] 최근 오징어 가격이 급등하고 있는 가운데 23일 서울시 마포구 망원월드컵시장 수산코너에 국내산 생오징어가 진열돼 있다. 이날 생물 중간크기의 오징어는 2마리에 7000원에 판매되고 있다. 





최근 동해안에 오징어가 많이 잡힌다고 하지만 소비자들이 느끼는 가격은 아직도 비싸다.


강원도 환동해본부는 지난 2일부터 15일까지 동해안에서 오징어가 743톤이 잡혀 지난해 같은 기간동안보다 어획량이 3.8배 증가했다고 밝혔다. 


오징어는 7월 ~9 북한 동해수역에서 우리나라 수역으로 남하 회유해 이듬해 4월쯤 제주도와 일본 대마도 주변 해역에서 산란을 하지만 중국어선이 북한 수역에서 오징어를 싹쓸이하면서 오징어 자원을 고갈시키고 있어 10월부터 1월까지 우리나라 어획량이 적어 동해안에서는 오징어가 귀한 몸이 됬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