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포토]2018 무술년 황금개띠의 해가 간다



[푸드투데이 = 김성옥기자]2018년 무술년이 저물고 2019년 기해년 새해가 시작된다. 30일 인천 강화도 장화리 낙조마을 찾은 시민들이 붉게 물들이며 저무는 해넘이를 보며 한해를 마무리를 보내고 있다.

 



장화리 낙조마을은 강화에서 낙조가 아름답기로 손꼽히는 곳으로 2012년 장화리 낙조마을 테마공원 조성 이후 낙조 관광명소로 자리매김했다.




탁 트인 서해바다에 자연경관과 함께 맞이하는 수려한 장화리의 낙조는 이 겨울 추위를 무색하게 만들 정도로 관광객들의 뜨거운 관심과 끊임없는 발길을 이끌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