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2.01 (수)

서울

추운겨울, 뚝섬 자벌레 어린이 놀이프로그램 즐겨요


[푸드투데이 = 이윤서 기자]  서울시(한강사업본부)는 오는 4일부터 매주 토요일 3주간 뚝섬 자벌레에서 '2017 어린이 겨울 놀이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1일 밝혔다.
  

뚝섬 자벌레 1층 다목적 공간(열린공간)에서 4일부터 18일까지 매주 토요일 오후 1시부터 5시까지 3주간 어린이들이 좋아하는 캐릭터들과 함께하는 다양한 체험행사가 진행된다.


'2017 어린이 겨울 놀이 프로그램'은 ‘냉장고 나라 코코몽과 친구들’ 캐릭터와 ‘2016한강_메밀꽃 유채꽃 청보리 축제’ 캐릭터들을 중심으로 페이퍼토이 만들기, 색칠놀이 등 어린이들을 위한 놀이 체험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번 행사는 특히 아이들이 좋아하는 캐릭터로 흥미를 유발할 뿐만 아니라 추운 겨울, 활동적인 체험을 통해 아이들에게 뜻 깊은 추억이 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진행하며 17일까지 서울시 공공서비스예약(http://yeyak.seoul.go.kr)에서 온라인 사전접수를 통해 프로그램별 20명까지 선착순으로 예약하면 된다. 프로그램 진행 당일 추가로 현장접수도 가능하다.
 

자세한 내용은 자벌레 홈페이지(http://www.j-bug.co.kr)와 서울시공공예약시스템(http://yeyak.seoul.go.kr)에서 찾아볼 수 있으며 문의는 뚝섬 자벌레 (02-3780-0517)에서 가능하다.


자벌레는 지하철 7호선 뚝섬유원지역 3번 출구로 나와 바로 연결된 통로로 걸어오면 된다. 전시는 매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11시까지 관람할 수 있다.


뚝섬 자벌레는 7호선 뚝섬유원지역 3번 출구로 나와 바로 연결된 통로로 걸어오면 된다. 프로그램 진행시간 전후로 시설 내에서 28일까지 진행되는 '한강건축상상전' 전시 관람도 가능하다.  
 

전시는 매일 오전 10시부터 자정까지까지 관람할 수 있으며 이외에도 2층에   마련된 ‘책 읽는 벌레(도서관)’에서 온가족이 무료로 독서와 휴식을 즐   길 수 있다.
 
 
박기용 한강사업본부 총무부장은 “추운 겨울, 움츠러들지 말고 한강공원을 방문하여 특별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겨울맞이 어린이 놀이 프로그램을 마련했다”며, “많은 어린이들이 뚝섬 자벌레에서 특별한 놀이도 하고, 좋은 추억을 만들어보기를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