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4.25 (수)

식품

전체기사 보기
thumbnails
정책.행정

[이슈 브리핑]문재인-김정은, 남북정상회담서 두견주.문배술 마신다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오는 27일 남북정상회담에서 전남 신안의 민어, 경남 김해 봉하마을의 쌀 등으로 요리한 만찬과 함께 전통주인 '문배술'을 만찬주로 택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24일 브리핑에서 "남북 정상회담 환영 만찬은 우리 민족의 평화와 통일을 위해 애썼던 인물들에게 뜻을 담아 준비한다는 의미로 준비했다"고 설명했다. 메뉴에 이용되는 재료는 전남 신안의 민어, 경남 김해 봉하마을의 쌀 등이 쓰인다. 각각 고 김대중 전 대통령,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을 기리는 의미로 풀이된다. 또 북측의 입장을 고려해 옥류관 냉면과 김정은 위원장의 스위스 유학시절을 배려해 스위스식 음식도 낸다. 건배주는 전통주인 면천 두견주와 문배술 두 종류로 낙점됐다. 고기와 생선으로는 부산 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