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8 (금)

바이오.건식

나주배 육성 전문가교육 실시

"배(梨) 학교로 오세요" 전남 나주시가 고품질 명품배 육성을 위한 배 전문가 양성 코스인 페어 스쿨(Pear School)을 운영한다.

나주시는 15일 "체계적인 배 재배기술의 교육과 지도 등으로 명품 나주배 육성에 견인차 역할을 할 페어 스쿨 대상자 모집에 나섰다"고 밝혔다. 행정기관 등에서 제한적인 영농교육 등은 있었으나 장기간 체계적인 교육을 통해 전문가를 양성하는 프로그램 운영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 지역 배 재배는 전국 대표적 주산지임에도 불구하고 그동안 관행적인 재배기술에서 크게 벗어나지 못해 고품질 명품배 육성에 걸림돌이 돼 왔다.

대상자는 나주지역에서 배를 재배하고 있는 60세 이하 과수농가로 영농기반과 기술, 교육 수학능력, 영농법인 등 조직체 활동 경력 등을 감안, 50명을 선발할 계획이다.

선발된 교육생은 10개월간(80시간) 국내외 대표적 전문가로부터 현장중심의 각종 체험과 토론식 교육, 이론과 실습 접목 등 배 전문가로 집중 육성된다.

또 이번 교육은 소수 정예요원을 대상으로 국내 우수농가와 외국 선진국 재배기술 등을 접목시키는 등 그동안 대규모 농업인을 대상으로 실시됐던 일회성 교육에서 완전히 탈피하게 된다. 이와함께 생산에서 유통, 마케팅, 경영마인드 교육 등 전문 영농인 육성에도 주력할 방침이다.

나주시 배원예과 최기복 과장은 "전문가를 초빙, 체계적인 교육을 실시한 만큼 나주배의 경쟁력을 한단계 높이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관심있는 과수농가의 적극적인 관심을 당부한다"고 밝혔다. 원서교부와 접수는 오는 23일까지 나주시청 배원예과에서 한다.(☏061-330-4918)

<연합>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오피니언

더보기
[김수범의 백세건강칼럼] 소음인의 우한폐렴, 코로나19 사상체질적 예방법
갑작스런 우한폐렴, 코로나19(COVID19)의 증가로 인하여 전국적으로 공포의 분위기가 조성되고 있다. 모 종교집단의 확진자의 증가와 전국으로의 감염은 대한민국전체를 불안의 도가니에 몰아넣었다. 특별한 치료제가 없는 상태에서의 확진자수의 증가는 많은 사람을 불안하게 만든다. 현재, 무엇을 해야 할까? 아직 확실한 방법이 없는 것이 더 불안하게 만든다. 현재는 감염이 되지 않게 하고, 자신의 면역력을 길러나가는 수밖에 없다. 현재 백신이 언제 만들어지고 효과적으로 예방을 할 수 있는지 알 수 없다. 또 다른 변종의 코로나바이러스가 나온다면 똑같은 상황이 반복이 될 것이다. 계속되는 코로나바이러스에 어떻게 대응해야 할까? 방법은 자신의 면역기능을 최대로 강화하는 수밖에 없다. 만일 코로나19난 다른 새로운 전염병에 감염이 되더라도 증세에 대한 대증치료로도 살아남을 수 있어야 하기 때문이다. 우리 몸 안에 잠재되어 있는 면역기능을 활성화하는 것입니다. 내 몸에 어떤 균이 들어와도 저항하여 이길 수 있는 면역기능을 강화하는 것이다. 우한폐렴, 코로나19(Covid 19)의 증상은 무엇인가? 의실의실 오한이 나면서 춥고 38도 이상의 발열이 나며 마른기침. 두통,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