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15 (수)

외식.프랜차이즈

굽네치킨, Z세대 입맛 겨냥한 치트킹 출시로 베스트 레시피 인기



[푸드투데이 = 이하나기자] 굽네치킨(대표 정태용)이 공식 페이스북 페이지를 통해 진행한 ‘굽네 치트킹 공모전’에서 치트킹 활용 베스트 레시피들을 선정했다고 8일 밝혔다.


지난달 27일까지 진행한 이번 공모전에서는 소비자들의 경험을 바탕으로 한 추천 메뉴 및 레시피 약 500건의 사례가 접수됐다. 치트킹을 곁들이면 더욱 맛있게 즐길 수 있는 메뉴로 크림파스타와 핫도그, 감자튀김 등 의견을 응모한 10명의 소비자가 선정됐다.

레시피들은 주변에서 쉽게 구해 조리할 수 있는 메뉴들을 중심으로 선정됐다. 핫도그의 경우 전자레인지나 에어프라이어에 조리한 핫도그에 굽네 치트킹 2종을 취향에 따라 뿌리거나 찍으면 매콤함과 고소함이 더해진 ‘치트킹 핫도그’로 재탄생한다. 또한 부드러운 맛의 크림파스타에 굽네 치트킹 매콤치즈맛을 더하면 마치 로제 파스타처럼 절묘한 풍미의 ‘치트킹 파스타’가 완성된다. 굽네 치트킹 콘스프맛을 버무려 부드럽고 달콤한 맛을 더욱 살리는 레시피도 가능하다.

마지막으로 굽네치킨의 ‘웨지감자’ 메뉴를 활용한 양념감자 레시피도 있다. 종이 봉투에 굽네 웨지감자 제품을 담고 굽네 치트킹 2종을 뿌려 흔들면 중독성이 일품인 ‘치트킹 양념감자’가 탄생한다.

굽네치킨은 이 밖에도 자사 페이스북을 통해 ‘굽네 치트킹 팝콘’, ‘굽네 치트킹 나초’ 등 소비자가 직접 응모한 아이디어를 실제 반영한 레시피 콘텐츠를 업로드 하는 등 굽네 치트킹을 더욱 맛있게 즐길 수 있는 레시피를 선보였다.

맛과 편리함, 가성비 삼박자를 고루 갖춘 치트킹은 지난 10월 출시 이후 판매량 2만개를 돌파하며 굽네치킨의 대표 시즈닝 메뉴로 자리잡았으며, 새로운 소비층으로 떠오르는 Z세대(1995년 이후 태어난 세대) 사이에서 ‘어디에 뿌려도 맛있다’, ‘양이 많아서 좋다’, ‘가성비 대박 시즈닝’ 등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더불어 굽네치킨은 최근 배달앱 요기요와 배달의 민족을 통해 보다 많은 소비자가 치트킹 2종을 접하고 풍성하게 즐길 수 있도록 굽네 오리지널, 고추바사삭 제품과 굽네 치트킹 2종을 결합한 ’치트킹 세트’ 4종(오리지널 치트킹 세트(매콤치즈/콘스프), 고추바사삭 치트킹 세트(매콤치즈/콘스프))을 선보였다.

굽네치킨 정태용 대표는 “다양한 메뉴와의 조합을 추천해 준 많은 Z세대 여러분들의 참여 덕분에 풍성한 이벤트가 될 수 있었다”며 “온오프라인을 통해 치트킹을 좀 더 다양하게 즐기는 방법을 소개하면서 소비자들과의 양방향 소통을 이어가겠다”고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오피니언

더보기
<김진수 칼럼> 정세균 총리에게 거는 기대
문재인 정부에 두 번째 총리로 정세균총리가 취임하였다. 국회청문회 과정에서 국회의장의 경력이 걸림돌이 되었으나 국회의 동의를 얻어 공식적으로 총리로 임명된 데 대하여 축하를 드린다. 오늘 취임사에서 "경제 활성화와 국민 통합에 혼신의 노력을 다하겠다."며 "내각이 중심이 돼 실질적 변화를 만들어내자"고 국민에게 희망을 안겨주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도 신임 총리에게 국회와 야당과도 대화로 소통하면서 서로 협력과 타협하기를 바라고 대통령 스스로 부족한 부분을 보완해 줄 분이라서 기대가 크다고도 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첫 국무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는 올 한해 경제 활성화와 민생안정에 매진해 줄 것과 특히, 과감한 규제혁파로 기업하기 좋은 환경을 조성하고, 혁신성장을 더욱 가속화해 달라고 내각에 주문하기도 했다. 문재인 정부의 후반기를 맞아 국민들은 그간 정부가 혼선을 빚어온 여러 정책이 제대로 수정되고 20대 국회의 마감과 21대 국회의 성공적인 출발을 위해 새 총리에 대한 기대가 클 수밖에 없다. 정총리는 산업자원부 장관과 국회의장을 역임한 바 있어 정치에 대한 균형 감각과 실물경제에 해박한 분이라서 현재 우리 사회가 당면한 정치와 경제 등의 난제를 가장 슬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